메디컬투데이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e뉴스
e뉴스 세종시 편의점 엽총 살인사건 3명 사망에 범인까지 자살..왜? ‘끔찍’
메디컬투데이 최지성 기자
입력일 : 2015.02.25 14:57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 숙주를 역이용하는 바이러스 생존 원리 규명
■ 혈압약 복용하는 고혈압 환자, 코로나19 사망률 오히려 더 낮아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3명…총 1만1165명
‘세종시 편의점’

세종시 편의점 살인사건이 충격을 안겨주고 있다.

25일 세종시 장군면 금암리의 한 편의점에 강모 씨(50·경기 수원)가 침입해 여주인 김모 씨의 아버지(74)와 오빠(50), 김 씨의 현 동거남 송모 씨(52) 등 3명을 엽총으로 살해했다.

이날 오전 8시15분경 강 씨는 김 씨의 집을 찾아가 출근 준비 중이던 김 씨의 오빠를 향해 먼저 엽총을 쐈다. 이후 김 씨 아버지에게도 엽총을 쏜 뒤, 김 씨의 오빠와 송 씨가 공동 운영하던 편의점을 찾아 송 씨에게 총을 발사했다. 3명은 모두 현장에서 사망했다.

강 씨는 이들을 살해한 뒤 편의점에 시너를 뿌려 불을 질렀다. 방화 후 흰색 승용차를 타고 도주했지만 곧 차량을 버린 채 이동했고, 결국 사고 현장에서 1.5km 떨어진 금강변에서 자신의 머리에 엽총을 쏴 자살했다.

강 씨가 범행을 저지른 원인은 아직 명확히 밝혀지지 않았다. 다만 경찰은 강 씨가 2년 전 김 씨와 헤어진 점을 고려하면 치정에 얽힌 원한 관계로 인한 살인으로 추정하고 있다.

세종시 편의점 살인사건을 접한 네티즌들은 “세종시 편의점 살인사건 끔찍하다”, “세종시 편의점 살인사건 묻지마 범죄인 줄 알았더니 치정에 의한 원한? 충격적이네”, “세종시 편의점 살인사건 엽총 사용했다는 게 소름 돋는다”, “세종시 편의점 살인사건 범인 자살할 줄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세종시 편의점 살인사건 당시 김 씨는 직장에 출근해 사건 현장에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세종시 편의점 (사진=방송캡처)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건강바로알기 더보기
투데이소식통 더보기
실시간뉴스
e뉴스
포토뉴스
 서울시의사회 창립 104주년 기념식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건강바로알기
당뇨병 응급처치
메디로그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