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컬투데이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e뉴스
e뉴스 이완구 국무총리 “가짜 방화복은 범죄행위…국무조정실 직접 챙겨라” 일침
메디컬투데이 김교식 기자
입력일 : 2015.02.18 21:32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 저소득층일수록 동맥경직도 증가로 인한 심혈관질환 발생 위험 ↑
■ 당뇨 환자 비타민D 결핍되면 혈당 조절 실패 위험 4배 ↑
■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3명…총 1만1165명
'가짜 방화복은 범죄행위'

이완구 국무총리가 방화복 납품 문제점에 대해 개선 의지를 밝혔다.

이완구 국무총리는 18일 서울 종로 소방서를 찾아 “가짜 방화복 납품행위는 어떤 이유로도 설명할 수 없는 범죄행위”라고 강조했다.

이어 이 총리는 “가짜 방화복 문제는 국무조정실이 직접 챙기라"고 수행한 추경호 국무조정실장에게 직접 지시했다.

앞서 국민안전처는 2013~2014년 납품받은 방화복 1만9천여벌 중 5천300여벌에 검사합격 날인이 없거나 가짜 날인이 찍혀있는 것을 확인하고, 해당기간 납품받은 방화복 전체를 착용 보류한 뒤 납품업체를 수사기관에 고발했다.
▲가짜 방화복은 범죄행위(사진=뉴시스)


이 총리는 이날 설 연휴 특별경계 활동중인 소방관을 격려하고 화재예방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당부했으며, 연이어 명동파출소를 찾아 특별방범 근무중인 일선 경찰관들의 노고를 치하했다.

한편 국무총리실에 따르면 이 총리는 취임 당일인 17일 서울 종로구 삼청동 총리공관에 부인과 함께 입주해 공관활동을 시작했다.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건강바로알기 더보기
투데이소식통 더보기
실시간뉴스
동화약품잇치
e뉴스
포토뉴스
 서울시의사회 창립 104주년 기념식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건강바로알기
건강질병보기 비만
메디로그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