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에 좋은 '코코아' 치매도 예방

윤주애 / 기사승인 : 2008-08-20 07:55:01
  • -
  • +
  • 인쇄
코코아속에 함유된 플라보노이드 성분이 뇌로 가는 혈류량을 높일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하버드의대 연구팀이 '신경정신질환&치료저널'에 밝힌 바에 의하면 코코아 섭취로 인해 뇌 혈액흐름이 장기간에 걸쳐 개선될 시 인지능이 개선되 치매나 뇌졸중등의 치명적인 뇌질환을 치료하는데 있어서 큰 도움이 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59~83세 연령의 건강한 성인을 대상으로 한 이번 연구결과 코코아 플라보놀이 풍부한 음료를 규칙적으로 마셨던 사람들에서 한 주 후 뇌로 가는 혈류량이 약 8%, 2주후에는 약 10% 개선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코코아 플라보놀이 뇌 혈류량에 장단기적으로 미치는 이 같은 이로움을 통해 치매를 앓는 노인 7명당 1명 가량에서 큰 도움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윤주애 (yjua@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지중해식단으로 요요 없이 체중 감량 효과 높이는 방법2021.10.15
동물성 단백질, 필수 아미노산 함유로 체내 단백질 합성‧흡수량 높아2021.10.15
케톤 보충제, 비만 환자 인지기능 저하 막아2021.10.08
암환자 식단 관리, 치료 과정에 있어 필수요소 중 하나2021.10.08
美 연구팀 "다이어트 음료, 오히려 식욕 더 증가시킨다"2021.10.08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