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로슈진단 메디컬투데이 아동후원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정책
수원수
정책 불법 '문신기''침'으로 문신, 피부관리실등 13개소 적발
메디컬투데이 곽도흔 기자
입력일 : 2008-08-12 10:56:54
목록보기 프린트 스크랩 확대축소 RSS
■ 빅데이터 특별법 제정 잰걸음
■ 우리나라 흙에서 피부 미백 등 기능성 유산균 신종 2종 발견
■ 중국, 대기개선에 288조 투자…한국 기업 주목받는다
식약청, 64개소 특별단속 20% 무허가
[메디컬투데이 곽도흔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청(이하 식약청)은 최근 일부 피부관리실 등에서 불법 ‘문신기(의료용표시기)’를 이용한 문신행위가 행해지고 있는 것과 관련, 해당 지자체와 합동으로 특별단속을 실시했다.


12일 식약청에 따르면 이번 단속을 통해 서울 등 대도시를 중심으로 피부관리실과 미용실, 문신샵 등 총 64개소에 대해 문신행위에 사용되는 의료용표시기의 의료기기 허가 여부와 함께 그 유통실태를 중점 점검한 결과, 전체의 20.3%에 해당하는 총 13개소에서 허가받지 않은 ‘의료용표시기’와 ‘침’이 유통되고 있는 것을 확인됐다.

또한 적발된 무허가 제품인 ‘의료용표시기’ 99개 ‘침’ 1만2036개를 모두 봉합·봉인 조치해 사용을 중지시켰으며, 위반업소에 대해서는 사법당국에 고발 등 조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단속결과 이츠, 몬티나, 손스킨아트, 패턴연구실, 미샾, 우리의원, 우리의원, 구은희피부비만, 이브눈썹, TATTO Station, BOSS TATTOO STUDIO, TATTOO STUDIO, 대구타투 총 13개 위반업소가 적발됐다.

아울러 식약청은 의사가 아닌 무자격자나 무허가 제품 등을 이용한 문신행위 실태를 복지부 등 관련부서에 통보하는 한편 이와 같은 행위가 감염 등 심각한 부작용을 초래할 수 있다며 관련단체 등을 통해 소비자의 각별한 주의를 당부했다.  
메디컬투데이 곽도흔 기자(kwakdo97@mdtoday.co.kr)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ollow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건강바로알기 더보기
투데이소식통 더보기
실시간뉴스
SPONSORED
정책
포토뉴스
 건양대병원, 신종 감염병 발생 모의훈련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건강바로알기
응급처치 비만
메디로그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