녹차 '치매·파킨슨병' 막는 기전 찾았다

윤주애 / 기사승인 : 2008-06-03 08:35:55
  • -
  • +
  • 인쇄
녹차속에 함유된 EGCG(EpiGalloCatechin-3-Gallate) 라는 성분이 파킨슨병과 알즈하이머질환시 뇌 속에 단백질이 쌓이게 하는 치명적인 체내 과정을 막을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3일 독일 연구팀이 '네이쳐 구조&분자생물학저널'에 발표한 바에 의하면 'EGCG'가 이 같은 질환을 유발하는 뇌 속 플라크라는 단백질이 축척되는 과정을 차단 이 같은 단백질 대신 몸에 해롭지 않은 다른 단백질이 쌓이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결과 'ECGC'가 초기에 이 같은 단백질에 결합해 이 같은 단백질이 인체에 독성이 있는 축척물로 쌓이지 않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현재 'ECGC'가 이 같은 인체 유해 단백질이 쌓이는 것을 어떻게 막는지를 정확히 규명하기 위한 연구를 진행중이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윤주애 (yjua@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가공식품 섭취, 기억력 저하로 이어질 수 있어...DHA 보충제 도움2021.10.25
사과 식초, 심장병ㆍ암 등 생명 위협 질환 예방에 효과적2021.10.25
버섯의 항우울 효과 밝혀져2021.10.23
국민 4명 중 1명 죽는 심뇌혈관 질환, '구아콩'으로 예방하세요2021.10.22
여주 열매가 항당뇨 뿐 아니라 염증도 억제한다2021.10.20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