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화약품 ‘활짱정’ 출시 전 자진취하…왜?

이대현 / 기사승인 : 2021-09-29 07:20:37
  • -
  • +
  • 인쇄
성분 변경 필요해 취하…“경구용 소화제 개발 이어갈 것”
▲ 동화약품 로고 (사진=동화약품 제공)

'까스활명수'를 보유한 동화약품의 경구용 소화제가 출시하기도 전에 자진취하한 것으로 확인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 따르면 동화약품은 ‘활짝정’의 품목허가를 지난 27일 자진 취하했다.

‘활짝정’은 판크레아틴을 주성분으로 하며 브로멜라인, 시메티콘 등 성분이 추가된 경구제이다. 눈에 띄는 점은 ‘활짱정’은 지난 2017년에 품목허가를 받은 제품으로 4년이 지나도록 제품을 출시하지 못했다.

이와 관련 동화약품 관계자는 “허가 받은 성분 중에 변경이 필요한 부분이 있어 허가를 취하했다”라며 “향후 경구용 소화제 개발은 계속 이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이대현 (dleogus101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글로벌의학연구센터, ‘2021 인터참코리아’ 참가2021.09.28
테라젠바이오, 엔에이백신연구소와 신항원기반 항암 치료제 공동개발 협약2021.09.28
일부 농산물 직매장 대파ㆍ복숭아 등서 잔류농약 초과 ‘최대 22배 검출’…형사고발2021.09.28
유나이티드제약, 특허로 ‘레보틱스CR서방정’ 후발 주자 방어2021.09.28
hy, ‘유통전문기업’ 전환 속도 낸다…5년간 1170억 투자2021.09.28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