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미코젠, 송도에 바이오의약품 생산용 배지사업 본격화… 610억 투자

남연희 / 기사승인 : 2021-09-28 15:59:37
  • -
  • +
  • 인쇄
▲ 아미코젠은 배지공장 건설에 대한 시설투자 공시를 발표하며 바이오의약품 생산용 배지사업을 본격화한다. (사진=아미코젠 제공)

아미코젠은 배지공장 건설에 대한 시설투자 공시를 발표하며 바이오의약품 생산용 배지사업을 본격화한다고 지난 28일 밝혔다.

배지공장은 작년 5월, 대한민국 대표 바이오 클러스터 인천 송도에 확보한 4504㎡ (약 1400평)의 부지에 연면적 약 7000평(지하2층, 지상7층) 규모로 설립될 예정이며 건설에 약 360억원, 생산장비 구매에 250억원 등 총 610억원의 자금이 투입되는 대규모 프로젝트이다.

아미코젠 송도 신공장의 예상 생산규모는 분말배지 기준 배치당 1300kg, 액상배지 기준 배치당 약 7500리터로 국내 최대 규모이다. 공장 규모를 연간 생산능력으로 환산하면 분말배지 기준 10만4000 kg, 액상배지 기준 416만 리터에 해당한다.

아미코젠은 성공적인 신공장 건설과 운영을 위해 10년 이상의 GMP 제약공장 운영 경험을 보유한 전문가들을 채용하는 등 생산시설 건설 프로젝트 팀을 신설하여 공장건설을 준비해 왔으며 세계적인 배지 제조사 Merck-Millipore Sigma 출신 경력자의 기술 자문을 통해 높은 수준의 GMP 시설 구축을 목표로 추진 중에 있다.

배지(Media)는 미생물이나 동물세포를 증식 시키는 데 필요한 영양원이다. 바이오의약품의 대부분은 동물세포 배양과정을 통해 생산되는데, 배지는 이러한 동물 세포주 배양을 위한 필수적인 요소다. 따라서 배지 사업은 각기 다른 바이오의약품 생산에 사용되는 세포주 특성에 맞추어 포도당, 아미노산, 비타민을 비롯한 100여종의 성분을 혼합, 균질화, 제형화 공정을 거쳐 고객사로 공급하는 것이라 할 수 있다.

현재 국내 바이오의약품 생산기업의 성장에 따라 배지에 대한 수요는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으나 대부분 해외에서 제조되어 국내로 수입되고 있는 실정이다.

바이오의약품 세계시장은 연간 300조 규모의 연 8%로 고속 성장하고 있으며 글로벌 배지 시장 규모는 2018년 기준 약 4.5조원이며, 연평균 성장률은 약 8.1%에 육박한다. 특히, 국내 바이오의약품 배지 시장의 규모는 2027년 8천9백억원까지 성장할 전망이나 일부 연구용 액상배지를 제외하고 대부분을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실정이다.

따라서 국내 바이오의약품 산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안정적인 원료 수급을 위해 배지 개발과 제조기술의 국산화 필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으며 배지뿐만 아니라 국내 주요 바이오기업의 투자 확대, 바이오의약품 개발 및 수출 확대에 따라 생산 장비, 원부자재 등의 국산화는 국가의 경쟁력을 위한 전략적 산업으로 육성을 하여야 한다는 필요성이 인식되고 있다

아미코젠은 대한민국 1위 및 세계 일류의 동물세포 배양 배지 전문회사를 목표로 하고 있다. 바이오의약품 생산용 세포배양 배지, 세포주 맞춤형 배지최적화(MO, media optimization) 서비스 및 배지 위탁생산 (CMO) 서비스를 고객에게 제공하여 국내외 다양한 바이오 제약사의 요구를 충족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글로벌의학연구센터, ‘2021 인터참코리아’ 참가2021.09.28
테라젠바이오, 엔에이백신연구소와 신항원기반 항암 치료제 공동개발 협약2021.09.28
일부 농산물 직매장 대파ㆍ복숭아 등서 잔류농약 초과 ‘최대 22배 검출’…형사고발2021.09.28
유나이티드제약, 특허로 ‘레보틱스CR서방정’ 후발 주자 방어2021.09.28
hy, ‘유통전문기업’ 전환 속도 낸다…5년간 1170억 투자2021.09.28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