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트론바이오, 'SAL200' 다중투여임상시험 결과 국제학회 IDWeek 발표

남연희 / 기사승인 : 2021-09-28 12:59:07
  • -
  • +
  • 인쇄
▲ 인트론바이오 CI (사진= 인트론바이오 제공)

인트론바이오는 엔도리신 의약품으로는 세계 최초로 실시된 SAL200의 다중투여임상시험 (Multiple-dose clinical study) 결과를 국제 감염병 관련 학회인 IDWeek 2021에 발표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발표 내용은 Phase 1b MAD (multiple ascending dose) study에 대한 것으로 오는 9월 29일부터 10월 3일까지 개최되는 IDWeek 2021 학회에서 발표된다. IDWeek는 감염 분야에서는 세계 최대 규모의 학술대회로, 미국 감염학회, 미국 의료역학회, 소아감염학회, 및 전염병 약사 협회의 연합 연례 학회 행사이다.

이번 학회에서는 SAL200 기술을 도입한 ROIVANT의 자회사인 라이소반트 (Lysovant Sciences, Inc.)가 발표하는데, SAL200의 임상시험 결과에 더하여 다른 실험 결과들도 함께 발표될 예정이다.

라이소반트가 미국 JMI Laboratories와 함께 실시한 다양한 균종들에 대한 항균력 평가 결과와 UCLA에서 실시한 토끼 좌측 심내막염 시험 결과들이 발표될 예정이다.

JMI Laboratories의 실험 결과는 감염 분야의 저명 국제학술지인 Diagnostic Microbiology and Infectious Disease (Volume 101, Issue 3, 2021)에 게재될 예정이고, UCLA 결과는 감염질환 관련 국제저명학술지 Antimicrobial Agents and Chemotherapy에 게재된 바 있다.

인트론바이오 생명공학연구소 전수연 센터장은 “기술이전 후, SAL200에 대한 추가 후속 연구가 여러 건 진행되었고, 관련하여 우수한 결과들이 얻어져 지속적으로 학계에 발표되고 있으며, 이러한 사례는 SAL200의 우수한 약물 특성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인트론바이오 윤경원 대표는 “라이소반트는 전문적인 역량을 보유한 글로벌 임상 전문기업이며, SAL200 (라이소반트 개발명 LSVT-1701)의 성공적인 상업화를 위해 많은 투자를 진행해 오고 있다. 라이소반트는 물론, 로이반트의 많은 글로벌 임상 전문가들이 미국 임상시험을 잘 준비하고 있으며, 인트론바이오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는 바, 결국 성공해 낼 것이라 확신한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K벤처 블루앤트, 2021 세계지식경제포럼서 스타트업 성장 스토리 발표2021.09.28
제이엘케이바이오, ‘최고과학자문위원’에 제주대 약대 이상호 교수 영입2021.09.28
올해 7개월간 수입식품 표시ㆍ광고 위반 287건…최근 2년 합계 웃돌아2021.09.28
지난해 식품 불법수입 적발액 2753억…전년比 4배 ↑2021.09.28
한올바이오파마 ‘HL161’, 중증근무력증 中 임상3상 돌입2021.09.28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