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비케어, 아이쿱 지분인수…만성질환 관리 시장 공략

이대현 / 기사승인 : 2021-09-28 12:46:19
  • -
  • +
  • 인쇄
▲유비케어, 아이쿱 CI (사진=유비케어 제공)

유비케어가 국내 만성질환 관리 시장 공략에 나선다.

디지털 헬스케어 솔루션 기업 유비케어는 만성질환 관리 플랫폼 전문기업 아이쿱의 지분 33%를 인수하는 주식매매계약(Sales and Purchase Agreement, SPA)을 체결하고, 대금 납입을 완료해 최종 지분 인수 절차를 마무리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지분 인수는 기존 환자 진료 중심에서 질환 관리까지 사업영역을 확장하기 위한 것이라는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2019년 기준 국내 만성질환 환자수는 약 1900만명으로 전체 인구의 37%에 달한다. 특히, OECD 평균 대비 고혈압, 당뇨병 환자의 입원 비중이 높아 만성질환자 대상의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관리 체계가 필요한 상황이다. 유비케어는 아이쿱을 통해 이 시장을 미리 선점한다는 복안이다.

2011년 설립된 아이쿱은 환자 관리 플랫폼 ‘아이쿱클리닉’을 제공하고 있는 기업이다. ‘아이쿱클리닉’은 의사가 환자에게 질환에 대한 상담, 교육 및 약제 정보 등의 콘텐츠를 설명할 수 있는 디지털 헬스케어 플랫폼으로, 지속적인 관리가 필요한 만성질환자의 경우 ‘아이쿱클리닉’을 통해 효율적으로 주치의와 정보를 교류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아이쿱은 병원 EMR(전자의무기록) 및 정부의 일차의료 만성질환관리 시범사업[1]까지 연계 가능한 플랫폼 ‘닥터바이스(Doctorvice)’의 정식 서비스 출시를 앞두고 있어, 만성질환 관리 관련 사업 역량을 한층 강화할 계획이다.

유비케어는 국내 최대 규모의 의료 EMR 사업 부문을 영위하고 있는 만큼 아이쿱의 사업 역량을 융합하면 다양한 디지털 헬스케어 분야에서 시너지가 극대화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상경 유비케어 대표이사는 “단순 재무적 투자가 아닌 전략적 파트너로서 양사가성장하는 국내 만성질환 관리 시장 발전에 유익한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며 “아이쿱의 만성질환 관리 플랫폼 연동을 바탕으로 의사의 편의성 향상과 만성질환자의 건강 회복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이대현 (dleogus101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K벤처 블루앤트, 2021 세계지식경제포럼서 스타트업 성장 스토리 발표2021.09.28
제이엘케이바이오, ‘최고과학자문위원’에 제주대 약대 이상호 교수 영입2021.09.28
올해 7개월간 수입식품 표시ㆍ광고 위반 287건…최근 2년 합계 웃돌아2021.09.28
지난해 식품 불법수입 적발액 2753억…전년比 4배 ↑2021.09.28
한올바이오파마 ‘HL161’, 중증근무력증 中 임상3상 돌입2021.09.28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