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메디, 비대면 진료 프로모션 진행…카자흐스탄 본격 진출

김동주 / 기사승인 : 2021-09-27 12:37:58
  • -
  • +
  • 인쇄
"4분기부터 러시아ㆍCISㆍ북미로 시장 확대할 계획"
▲하이메디의 비대면 진료 프로모션 이미지 (사진= 하이메디 제공)

외국인 환자 유치 플랫폼 기업 하이메디가 비대면 진료를 통해 카자흐스탄에 본격 진출한다

하이메디는 27일 이날부터 오는 11월 14일까지 약 50일간 카자흐스탄 중증 환자를 대상으로 비대면 진료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비대면 진료를 원하는 환자는 하이메디 가입 후 진료를 원하는 병원을 선택해 현지에서 받은 검사 자료를 등록하기만 하면 되며, 하이메디는 한국에서 치료받을 가능성이 큰 환자를 우선으로 종합병원 및 전문병원 전문의와 비대면 진료를 연결한다.

이번 프로모션 참여 병원은 나누리병원, 분당서울대병원, 순천향대 서울병원, 일산차병원(가나다순) 등 총 4곳이다.

하이메디 이성원 사업팀 팀장은 “카자흐스탄은 러시아, 몽골, 아랍에미리트와 함께 중증 질병 치료를 위해 한국을 찾는 환자가 많은 나라 중 하나”라며 “코로나19로 치료를 미뤄오고 있는 환자가 많아 실제 유치로 이어질 가능성이 매우 높다”라고 전했다.

실제로 지난 5~7월 비대면 진료를 받은 몽골 환자들이 치료를 위해 입국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하이메디는 4분기부터 러시아, CIS(독립국가연합), 북미 등 보다 다양한 지역으로 시장을 점차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한편 하이메디는 지난 2월 아랍에미리트 환자를 시작으로 비대면 진료를 시작했으며, 서울 및 경기 지역 상급 종합병원 및 전문병원 11곳과 함께 중동 GCC(걸프협력회의) 국가, 러시아, CIS, 몽골 지역 중증 환자를 대상으로 비대면 진료 서비스를 제공 중이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중간엽 줄기세포가 뇌경색 치료하는 효과 보여주는 단백질 인자 발견2021.09.27
식도암 대상 면역항암제 '펨브롤리주맙' 병용투여 효과 규명2021.09.27
톡스앤필 삼성점 김태영 원장, 멀츠 벨로테로 자문단 대상 초청 강연2021.09.27
근로자, 배우자와 같이 살지 않으면 자살 생각 위험↑2021.09.27
저용량 항우울제 치료만으로도 '만성 어지럼증' 경감시킬 수 있어2021.09.27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