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보공단 직원 5년간 성비위 징계 27건…해임 조치 ‘最多’

이대현 / 기사승인 : 2021-09-27 07:07:36
  • -
  • +
  • 인쇄
전체 징계 116건 중 성폭력·성추행·성희롱 관련 23.3% 달해 최근 5년간 국민건강보험공단 소속 직원들의 징계 현황을 분석한 결과 성비위 사건이 매년 5~7건씩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민의힘 김미애 의원이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제출받은 2017~2021년 7월 징계현황 자료에 따르면 총 116건의 징계 중 성폭력·성추행·성희롱 등 성비위 관련 징계가 27건으로 전체 23.3%에 달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구체적으로 ▲2017년 징계 22건 중 5건 ▲2018년 22건 중 7건 ▲2019년 31건 중 7건 ▲2020년 25건 중 7건 ▲2021년 7월까지 16건 중 1건 등이 성비위 관련 징계였다.

이들은 ▲파면 1건 ▲해임 8건 ▲정직 3개월 8건 ▲정직 2개월 1건 ▲감봉 3개월 1건 ▲감봉 1개월 5건 ▲견책 3건 등의 조치를 받았다.

김 의원은 "성비위 사건이 수년째 반복되고 있지만 경각심을 느끼지 못하고 방치하고 있다는 느낌마저 든다“며 ”구성원 모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고 근절을 위한 공단 차원의 특단의 대책이 있어야 할 것이다"라고 강조했다.

메디컬투데이 이대현 (dleogus101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무과실 분만사고 보상기금’ 고갈 위기…잔액 6억7500만원 뿐2021.09.24
올해 장애인복지시설 확진자 148명…政 “백신 추가접종 등 방역 강화”2021.09.24
내년 1월부터 ‘퀵서비스ㆍ대리운전기사’ 고용보험 적용2021.09.24
스쿨존 속도위반 단속, 3년 새 4배 이상 ‘급증’…지난해 과태료 982억원2021.09.24
최근 5년간 데이트폭력 신고 2배 늘고 구속 수사는 반토막2021.09.24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