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한-미 글로벌 백신 파트너십 행사 참가

김동주 / 기사승인 : 2021-09-23 10:08:57
  • -
  • +
  • 인쇄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가 지난 21일(미국 현지시각) 뉴욕에서 개최된 한미 글로벌 백신 파트너십에 초대돼 다수의 백신개발기업 및 원부자재 생산기업과 사업협력을 논의했다 (사진=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제공)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가 지난 21일(미국 현지시각) 뉴욕에서 개최된 한미 글로벌 백신 파트너십에 초대돼 다수의 백신개발기업 및 원부자재 생산기업과 사업협력을 논의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글로벌 백신 협약 파트너십 행사에서는 한미 기업간 백신 공동개발, CDMO(위탁개발생산), 원부자재 협력사업 등에 관련된 업무협약과 투자유치 신고가 진행됐다.

이후 진행된 라운드 테이블 행사에서는 양국 정부 관계자 및 참석한 한미기업 대표가 모여 백신 분야 협력 강화 방안을 주제로 논의를 진행했다.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에서는 김진우 그룹 부회장과 미국 ARC(Advanced Research Center) 연구소장인 데보라 모신스키(Deborah Moshinsky) 박사가 대표로 참석했다.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는 이번 행사를 통해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예방 백신을 개발 중인 다양한 미국 기업들과 상담을 진행했다. 특히 올해 내 완성될 백신센터의 생산설비를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고객 확보 및 국제 협력 기회를 넓혀 나간다는 계획이다.

이번 행사에서 한국에 대한 투자를 발표한 미국의 백신 원부자재 생산기업 싸이티바는 한국에 생산시설을 확립해 백신 원부자재인 일회용 세포배양 백(bag)을 생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는 지난 4월 싸이티바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체결한 바 있으며 자사의 백신센터가 일회용 세포배양 백을 사용하는 만큼 이번 싸이티바의 투자 결정을 통해 양사간 협력관계가 공고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 박소연 대표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와 변이바이러스의 확산세로 전세계적인 백신 공급부족 현상이 계속되면서 글로벌 백신기업 간의 신속하고 긴밀한 협업이 요구되는 시점”이라며, “당사의 백신 생산시설을 최대한 효율적으로 활용해 글로벌 백신공급난 해소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프레스티지바이오파마는 지난 6월 정부의 백신기업협의체 회원사로 선정된 바 있으며 현재 추진 중인 러시아 스푸트니크 코로나19 백신 위탁생산의 상업용 양산을 준비하고 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사노피 듀피젠트, 중증 천식 환자 삶의 질 개선 효과 재입증2021.09.23
셀트리온, 美 국방부에 최대 7382억 규모 코로나19 항원 신속진단키트 공급2021.09.23
삼양식품, ‘로제불닭볶음면’ 출시2021.09.23
농심, 한글날 앞두고 ‘안성탕면’ 한정판 출시2021.09.23
뉴트리, ‘항당화ㆍ항노화 효과’ 저분자콜라겐펩타이드 화장품 원료 특허 출원2021.09.23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