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디헬스케어, 세포외소포 치료제 원료의약품 대량생산시설 구축

김동주 / 기사승인 : 2021-09-17 12:51:32
  • -
  • +
  • 인쇄
세계최초 미생물 유래 세포외소포 cGMP 급
▲ 엠디헬스케어가 세계 최초로 세포외소포 대량생산 시설을 경기도 김포시에 구축했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엠디헬스케어 제공)

마이크로바이옴 유래 세포외소포(extracellular vesicle, EV) 기반 신약개발 회사인 엠디헬스케어가 세계 최초로 세포외소포 대량생산 시설을 경기도 김포시에 구축했다고 17일 밝혔다.

본 시설은 미국 식약처(FDA)가 제시하는 의약품 제조 및 품질관리기준(cGMP)에 준하는 생산시설로서, 세포외소포 치료제의 임상1상 및 2상을 위한 임상시험용의약품 원료를 자체적으로 생산할 수 있는 인프라를 엠디헬스케어의 자체 기술력으로 확립했다.

이에 신태섭 기술이사는 "그동안 세포외소포 치료제 개발의 허들이었던 cGMP급 생산시설을 자체적으로 확립함으로써 마이크로바이옴 유래 세포외소포 치료제의 임상진입에 속도를 내겠다"고 밝혔다.

김윤근 대표는 "자체 기술력으로 세포외소포 원료 의약품 생산시설을 구축함으로써 치매, 파킨슨병, 자페증과 같은 난치성 뇌질환 치료제를 성공적으로 개발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하게 되었고, 난치성 뇌질환 치료제 영역에서 엠디헬스케어를 7년 이내에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강조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JW중외제약, 국내 최초 독감 치료 수액 ‘플루엔페라주’ 출시2021.09.17
브릿지바이오, ESMO서 4세대 비소세포폐암 표적치료제 ‘BBT-176’ 소개2021.09.17
와이바이오로직스, ESMO 2021서 'YBL-006' 임상 1상 중간결과 공개2021.09.17
인바이오, 한국화학연구원과 공동연구…신규 살균제 물질특허 출원2021.09.17
크리스피크림도넛, ‘수원인계점’ 리뉴얼 오픈2021.09.17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