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코비 “아피메즈, 中 수타이제약과 제제기술 이전 계약”

이대현 / 기사승인 : 2021-09-16 17:30:19
  • -
  • +
  • 인쇄
"제제기술분야가 새로운 수익모델 되도록 적극적인 영업 진행"
▲인스코비 CI (사진= 인스코비 제공)

인스코비는 자회사 아피메즈가 중국 수타이제약(Suitai Pharmaceutical)과 25만 달러(약 3억원) 규모의 제제기술 이전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제제기술은 의약품을 개발하는 데 필수 요소다. 인체에 투여된 의약품의 주성분이 효과를 잘 발휘 할 수 있도록 하기위해 제제기술을 이용하여 최종 완제품의 형태로 제조된다.

아피메즈는 이번 계약 체결에 따라 중국 수타이제약사에서 요청한 항생제 제품의 제조 및 분석에 대한 기술을 개발하고 이전할 계획이다.

아피메즈는 그동안 국내외 제약회사를 상대로 아피메즈의 제제기술에 대한 경험과 우수성을 적극 알려 왔으며, 특히 규제가 까다롭기로 유명한 중국 시장에서 이번 계약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된다면 아피메즈의 제제기술 관련 사업모델의 성장 속도는 더욱 가속화 될 것으로 보인다.

인스코비 관계자는 “제제기술 관련 사업모델의 1호 계약을 국내 제약회사가 아닌 해외 제약회사와 맺은 것은 아피메즈의 제제기술에 대한 신뢰성을 증명해주는 것”이라며, “제제기술분야가 아피메즈의 새로운 수익모델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영업을 진행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2019년 5월에 설립된 중국 수타이 제약은 글로벌 신약의 중국 내 수입 및 유통에 우수한 성과를 나타내고 있으며, 지난해 5억위안의 매출을 기록했다.

메디컬투데이 이대현 (dleogus101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유나이티드제약, 멕시코 메디맥스와 코로나19 흡입 치료제 공급ㆍ판매 협력2021.09.16
나이벡, 폐섬유증 치료제 임상 1상 본격 추진…‘흡입 제형’으로 개발 확정2021.09.16
지트리비앤티 “에이치엘비 컨소시엄 피인수로 자금 유동성 확보…신약개발 박차”2021.09.16
아이큐어 “ 아이큐어비앤피, mRNA 비강용 코로나 백신 플랫폼 개발”2021.09.16
네오크레마, 갈락토올리고당 피부건강 기능성 원료 개별인정 획득2021.09.16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