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큐어 “ 아이큐어비앤피, mRNA 비강용 코로나 백신 플랫폼 개발”

남연희 / 기사승인 : 2021-09-16 16:58:21
  • -
  • +
  • 인쇄
▲아이큐어 CI (사진= 아이큐어 제공)

아이큐어는 계열사 아이큐어비앤피가 보건복지부와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2021년 감염병 특화 개방형 실험실 구축사업’ 참여기업으로 선정됐으며, mRNA 비강용 코로나 백신 플랫폼 개발을 진행한다고 16일 밝혔다.

‘2021년 감염병 특화 개방형 실험실 구축사업’은 코로나19를 포함해 향후 신종 감염병의 지속적인 출연에 대응하기 위해 연구개발 및 인프라 확충에 적극 투자하는 사업으로, 이번에 사업 참여기관으로 선정된 아이큐어비앤피는 mRNA 코로나백신을 병원 현장에 접목해 빠른 시간 내에 개발할 예정이다.

아이큐어비앤피는 세포 투과 펩타이드를 이용한 약물의 효력 안정화 기술 및 비강약물전달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이 비강약물전달시스템에 대해 미국, 일본 등이 등록된 특허 (2017년 출원, 2019년 등록)를 포함해 총 4개의 등록 특허를 보유하고 있으며, 비강용 약물투여장치에 대한 특허도 출원하여 mRNA 코로나 비강 백신에 대한 연구를 진행 중이다.

mRNA 비강용 코로나 백신은 전 세계적으로 현재 개발 중인 약 300개의 코로나19 백신 중 7개가 비강 내 투여 백신으로 임상이 진행 중이며 주삿바늘을 사용하지 않아 통증이나 거부감 없이 안전하고 쉽게 투여할 수 있다.

코로나 치료 및 예방에 있어서 비강 투여에 대해서는 비 주사 방식이기에, 접종이 수월하고, 생산이나 운송, 보관에 제약이 거의 없다는 점 등 많은 장점이 있어 아프리카와 동남아, 남미 등 백신 접종률이 낮은 국가에도 원활하게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돼 많은 글로벌 기업에서 연구개발을 진행 중이다.

현재 유사한 방식으로는 코로나 백신 중에는 미국 샐바시온이 개발한 코빅실V이 시판을 앞두고 있다.

아이큐어 개발 관계자는 “에바바이오와 최근 체결한 mRNA 코로나 백신의 안정화 대량 생산기술인 LNP기술에 현재 아이큐어 및 아이큐어 계열사인 아이큐어비앤피가 보유하고 있는 약물전달기술들의 총체적인 기술융합을 이대목동병원 감염병 특화 개방형 실험실 구축사업으로 빠르게 현실화시킬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네오크레마, 갈락토올리고당 피부건강 기능성 원료 개별인정 획득2021.09.16
팔도, 매운맛 살린 ‘틈새’ 신제품 2종 출시2021.09.16
KT&G, 추석 전 결제대금 조기 지급…협력사와 상생 강화2021.09.16
SPC삼립, ‘주종발효 시리즈’ 리뉴얼 출시2021.09.16
빙그레, ‘요플레 오리지널 살구ㆍ샤인머스캣’ 2종 출시2021.09.16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