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트진로, 특수작물 재배ㆍ유통 스마트팜 스타트업 ‘그린’ 투자

김준수 / 기사승인 : 2021-09-16 14:40:02
  • -
  • +
  • 인쇄
▲김포에 설치된 그린의 '도시농장' 모습 (사진= 하이트진로 제공)

하이트진로가 스마트팜을 통한 고부가가치 농산물 재배ㆍ유통 및 시설 판매를 하는 스타트업 ‘그린’과 지분 투자 계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는 스마트팜 시장이 향후에도 안정적으로 지속 성장 가능한 사업임을 하이트진로가 높이 평가해 투자를 결정한 것에 따른 것이다.

그린이 운영하는 스마트팜의 특징은 도시에서도 설치 가능하다는 점이다.

현재 마곡과 김포에서 도시 농장을 운영 중이며, 허브, 스테비아, 와사비, 미니양배추, 애플수박 등 고부가가치 특수작물 13종을 재배하고 있다. 재배한 특수작물은 요식업체와 고정 공급계약을 체결, 식자재 정기배송 서비스를 통해 유통되고 있다.

스마트팜의 특성상 외부환경으로부터 영향을 받지 않는 만큼 낮은 가격에 안정적으로 농산물을 공급할 수 있는 것이 큰 장점이다.

또 ▲세로수직재배 ▲비닐하우스형 수경재배시설 ▲ 특수양액 ▲LED개발 등 자체 개발한 시스템과 설비들은 타 스마트팜과 차별화된다.

이외에도 그린만의 스마트팜 기술 및 시설로 해외 진출을 모색하고 있는 중으로, 향후 두바이에 도시농장법인을 운영 예정이며, 콜롬비아에 시설 수출도 협의 중이다.

하이트진로 신사업개발팀 허재균 상무는 "스마트팜은 잠재적 시장 규모가 큰 시장"이라며, "앞으로도 그린과 같은 급변하는 환경에서 경쟁력을 갖춘 스타트업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지원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junsoo@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유한양행, 고함량 활성 비타민 ‘메가300정’ 출시2021.09.16
루메니스, 안구건조증 치료 솔루션 제시 Lan Tour 개최2021.09.16
이노테라피 관계사 파인메딕스, 기술성 평가 통과…“10월 상장 예비심사 청구”2021.09.16
이오플로우, 웨어러블 인공췌장 ‘이오패치 X’ 식약처 범부처 연구개발 코디 사업 선정2021.09.16
비디아이 “엘리슨, 흡입식 폐암치료제 ILC 장기적 치료 효과 확인”2021.09.16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