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서울대병원 이영균 교수, ‘국제 인공관절학술지’ 편집위원 위촉

남연희 / 기사승인 : 2021-09-16 10:59:24
  • -
  • +
  • 인쇄
▲이영균 교수 (사진= 분당서울대병원 제공)

분당서울대병원 정형외과 이영균 교수가 올해 9월부터 ‘미국 고관절ㆍ슬관절학회(American Association of Hip and Knee Surgeons)’에서 발행하는 세계적인 저널 ‘국제 인공관절학술지(Jounal of Arthroplasty)’의 편집위원으로 위촉됐다.

국제 인공관절학술지는 고관절(엉덩이관절)과 슬관절(무릎관절)에 시행하는 인공관절 치환술과 관련된 주요 연구를 다루는 세계 최고 수준의 저널이다. 대표적 고관절 질환인 무혈성 괴사 및 관절염의 진단과 치료법을 비롯해 생체역학, 생체재료학, 보건경제학적 등 다양한 관점에서 인공관절 치환술과 관련된 연구결과를 게재하고 있다.

이 교수는 향후 3년간 전 세계에서 투고하는 인공관절 치환술 관련 논문을 심사하고 저널 게재 여부를 결정하는 역할을 맡게 됐다.

이영균 교수는 “퇴행성 관절 질환의 유병률이 증가함에 따라 보행 능력과 삶의 질을 보존하는 인공관절 치환술의 중요성이 더욱 커지고 있다”며, “편집위원으로서 인공관절 치환술의 발전에 힘써 보다 많은 환자들에게 희망을 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한편, 이 교수는 대퇴골두 무혈성 괴사 등 고관절 질환을 비롯해 고관절 골절 수술 관련 폭넓은 연구를 통해 국내외 학술지에 220여 편의 논문을 발표했으며, 관련 수술을 4300여 건 진행하는 등 인공관절 분야의 대가로 활동하고 있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신중년 女 근감소증 유병률 6.5%…비만 위험 ↑2021.09.16
대한신장학회 “최근 10년간 투석 환자 사망률 지속 감소”2021.09.16
아주대병원 임영애 교수, 혈액관리위원회 위원장 위촉2021.09.16
만능줄기세포 이용 알츠하이머 치매 발병 과정 최초 규명2021.09.16
닥터스피부과-멀츠, 정기 학술 세미나 성료2021.09.15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