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파스, ‘마이크로니들-파티클’ 특허 등록…"적용범위 확대"

남연희 / 기사승인 : 2021-09-10 12:37:19
  • -
  • +
  • 인쇄
박현우 본부장 "일반 화장품 영역으로 응용 적용돼 고무적"
▲라파스 CI (사진= 라파스 제공)

라파스는 ‘마이크로니들-파티클’ 제조 특허를 취득하는 데 성공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특허는 지금까지 시장에 출시된 마이크로니들이 갖는 제한 사항을 획기적으로 개선하는 한편 유효 성분의 전달 효과가 뛰어나 마이크로니들의 적용 범위가 의약품을 넘어 화장품 등 뷰티 산업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라파스가 획득한 특허는 마이크로니들에 저장된 유효성분을 피부에 효과적으로 광범위하게 전달할 수 있는 기술이다.

기존 마이크로니들 제품은 유효성분을 피부 속으로 직접 전달해 피부 개선에 효과가 있지만, 적용 범위가 ‘국소 부위 케어’에 집중돼 있어 이를 극복하기 위해 지금까지 롤러 등 다양한 유형의 부수적 제품들이 출시됐으나 사용이 불편하다는 점이 단점으로 지적돼왔다.

이러한 가운데 라파스는 오랜 기간 연구 개발에 주력해 마이크로니들의 형태만을 제조해 수집할 수 있는 ‘마이크로니들-파티클’ 제조 방법을 개발하는 데 성공한 것이다.

특히 일반화장품과 병용 사용 솔루션을 제시할 수 있어 ‘마이크로니들-파티클’ 속 유효성분과 일반화장품의 시너지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라파스 측은 보고 있다.

박현우 라파스 화장품 사업부 본부장은 “이번 특허 취득은 기존 마이크로니들의 제한점을 대폭 향상시켰다는 의미가 있다”며 “라파스는 국소부위 케어에 집중돼 있던 기존 시장에 패치 제형과 일반화장품과 융합이라는 새로운 카테고리를 선보일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라파스가 독자적으로 보유한 ‘DEN 마이크로니들’ 제조기술을 기반으로 ‘마이크로니들-파티클’ 내에 레티놀, 비타민C 등 다양한 불안정 유효성분을 적용할 수 있어 활용 범위의 확장성이 매우 넓다”며 “관련 기술이 마이크로니들 패치 뿐 아니라 일반 화장품 영역으로 응용 적용됐다는 점이 고무적”이라고 덧붙였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bhc, '닭가슴살 떡볶이ㆍ핫도그' 3종 출시2021.09.10
유한킴벌리, ‘하기스 매직컴포트X마르디 메크르디 컬렉션’ 출시2021.09.10
유틸렉스, 자문위원으로 임상전문가 문한림 박사 영입2021.09.10
애니메디솔루션 '신장암 가이드', 식약처 의료기기 공식 인증 획득2021.09.10
라트비아ㆍ슬로바키아산 유가공품 수입허용품목 확대된다2021.09.10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