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메디컬투데이 다이소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건강
메디컬투데이 > 건강
건강 통증 경감한 리프팅 시술 선타입 리니어펌이란?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입력일 : 2021-08-06 10:00:57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

뜨거운 햇살이 내리쬐는 여름이 무르익으며, 덥고 습한 날씨에 피부 건강에도 적신호가 켜졌다. 여름철의 고온다습한 환경에 지속해서 노출되면 피부의 유분과 수분 균형이 무너지고 탄력섬유가 파괴될 수 있으며 결과적으로 모공, 홍조, 피부 탄력 저하 등 복합적인 피부 문제를 겪을 수 있다.

때문에 피부 컨디션이 급격히 떨어지는 여름철에는 간단하게 즉각 효과를 볼 수 있는 쁘띠 시술의 선호도가 높아지지만 일부 리프팅 시술들은 속된 말로 ‘뼈를 때리는 고통을 유발한다’라는 후문이 퍼지면서 진입장벽을 높이고 있다. 만약 감내해야 하는 통증이 무서워 리프팅 시술을 망설이고 있었다면 리니어펌을 고려해 볼 수 있다.

리프팅 기기 리니어펌은 피부에 고강도 집속초음파(HIFU)를 조사해 피부 깊은 곳의 문제 부위에 열 응고점을 형성, 피부 수축 및 콜라겐 재생을 유도하며, 무엇보다 통증의 강도가 낮은 편이다.

▲강지형 원장 (사진=예너지의원 제공)

이를 가능하게 한 것은 리니어 카트리지에 있다. 리니어 카트리지는 에너지가 전달되는 포인트 사이에 빈 공간이 존재했던 점 타입 카트리지와 달리 빈 공간이 존재하지 않는 일직선의 형태로 에너지를 전달한다. 즉, 직선 형태로 피부 위를 스캔하듯이 고르고 넓게 지나가며 에너지를 전달하기 때문에 환자에게 느껴지는 통증의 강도가 약하며 시술 시간 또한 도트 카트리지에 비해 3분의 1로 감축됐다. 리니어펌의 선 타입 카트리지는 6종으로, 각 카트리지 별 열에너지를 전달하는 피부층의 깊이가 달라 시술 목적에 따라 선택적으로 활용 가능하다.

이와 관련해 예너지의원 강지형 대표원장은 “리니어펌은 기존 HIFU 리프팅 기기 카트리지가 가지는 단점을 보완해 통증 강도를 줄이고 시술 소요 시간을 단축하며 환자의 부담을 줄였다”면서 “단 시술시 느껴지는 통증은 개인차가 있어 통증이 완전히 존재하지 않는다고 말하긴 어렵다”고 설명했다.

이어 “간단한 비수술적인 시술이라고 해도 피부 건강과 관련된 만큼 신중을 기해야 한다”면서 “만족스러운 시술을 위해 의료진의 정확한 진단과 숙련된 기술이 필요하므로 시술 병원을 신중하게 결정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junsoo@mdtoday.co.kr)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비브로스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실시간뉴스
동화약품잇치
건강
포토뉴스
 강도태 차관, 요양병원 방역수칙 점검 현장방문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