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방접종통합관리시스템에 백신 일련번호 입력…사용현황 통합 관리’ 추진

이재혁 / 기사승인 : 2021-07-15 08:22:23
  • -
  • +
  • 인쇄
최종윤 의원, '감염병예방법 일부개정안' 발의 예방접종통합관리시스템에 백신 포장단위별로 부착되는 일련번호를 입력하게 해 백신의 유통정보와 사용정보 등을 관리토록 하는 법안이 추진된다.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최종윤 의원은 코로나19 예방 접종 백신 등 백신의 체계적 관리를 위한 ‘감염병예방법 일부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국가예방접종 백신에 대한 전국민적 관심이 집중되고 있으나, 백신의 체계적이고 통합적인 관리시스템 미흡하다는 지적이 제기되고 있다.

이에 정부는 관계부처 합동으로 지난해 10월, ‘백신 관리체계 개선 방향’을 발표하고 후속대책을 이행 중이지만, 법적 근거 부재로 백신 보관 및 사용현황 관리 시스템 구축이 이뤄지지 않고 있다.

특히 현재 백신은 제조, 생산부터 유통, 의료기관 보관, 사용 및 환자 모니터링까지 관련 주체와 법령, 관할 기관이 다양해 관리 과정에서 문제가 발생할 경우 조직적이고 신속한 대응이 곤란하다는 문제점이 있다.

또한 현재는 보관 및 사용 과정에서 백신의 제조번호를 활용해 유통 및 사용 현황을 관리하고 있는데, 제조번호는 10만 회분 이상까지도 동일한 제조번호가 일괄적으로 부여되기에 실제로 사용된 백신을 추적하기 어렵다는 맹점이 있다.

개정안은 현행 유통되는 백신은 최소 포장단위(10여 개/상자)별로 고유 일련번호를 부착하고 있는 것을 활용해 예방접종 실시 내역을 기록하고 있는 예방접종통합관리시스템에 백신의 일련번호를 추가로 입력하도록 하여, 백신의 유통정보 및 예방접종 관련 기관 등의 백신 재고 및 사용현황을 파악할 수 있도록 했다.

최종윤 의원은 “통합 시스템에 백신 일련번호를 입력하도록 함으로써 예방접종의 사후 이상반응까지 감시할 수 있게 되는 등 백신이 더 체계적이고 통합적으로 관리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개정안이 통과된다면, 국가예방접종 백신은 조달부터 접종 이후까지 국가가 총괄적으로 관리하게 되는 것”이라고 개정안의 의의를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이재혁 (dlwogur93@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올해 신생아 8명 중 1명, ‘난임시술’로 태어나2021.07.14
‘콜린알포’ 약제비 환수율 100%→20%, 일부 제약사 합의2021.07.14
“발라드 헬스장ㆍ택시 2인 탑승” 현실성 없는 세부지침…4단계 수칙 ‘혼선’2021.07.14
보건복지부 2차관, 대전 중구 요양병원 현장방문2021.07.14
北 영유아 만성 영양불량률, 南 아이의 10배 이상2021.07.14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