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말리안-대화제약 메디컬투데이 86회 세미나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정책
정책 한국인체자원은행사업 신규 참여기관 12곳 선정
국립보건연구원 “국내 바이오헬스산업 발전과 혁신의 새로운 전기 마련할 것으로 기대”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입력일 : 2021-03-04 12:50:54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

질병관리청 국립보건연구원은 한국인체자원은행사업(KBP: Korea Biobank Project) 제4기 사업에 참여할 핵심 참여기관 12곳을 신규로 선정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선정된 기관은 10개의 주요 질환별 인체자원은행 거점은행과 2개의 혁신형 바이오뱅크 컨소시엄이다.

국립보건연구원은 이달부터 향후 5년간 매년 5~6억 원을 국고보조금 형태로 지원할 예정이다.

이로써 KBP 제 4기 주요 핵심사업은 ▲인체자원은행 특성화 지원사업(5억 원씩 10개소 지원) ▲혁신형 바이오뱅킹 컨소시엄 지원사업(6억 원씩 2개 컨소시엄 지원 ▲지속적인 KBN 인체자원 공유개방 플랫폼 구축사업(8억5000만 원)으로 확대됐다.

새롭게 선정된 거점은행은 ▲경북대학교병원 ▲서울대학교병원 ▲서울대학교치과병원 ▲서울성모병원 ▲서울아산병원 ▲순천향대학교부속 부천병원 ▲아주대학교의료원 ▲인제대학교부산백병원 ▲충북대학교병원 ▲화순전남대학교병원 등 이다.

각 거점은행에서는 바이오헬스 산업·연구에 필요한 질환 인체자원 및 표준화된 임상·역학정보, 영상정보 등을 확보하게 되고 공동 분양 지원시스템을 통한 연구지원, 주문자 맞춤형 자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거점은행은 주요 질환 인체자원의 국가자원화 역할 뿐만 아니라 국가 주요 연구개발과제 등을 통해 생산되는 인체자원의 체계적 관리를 위해 해당 질환의 기탁등록보존기관 역할을 수행하며 소속 기관 내 인체유래물은행의 고유 기능도 함께 수행하게 된다.

혁신형 바이오뱅킹 컨소시엄으로 추가 지정된 기관은 ▲국립암센터와 ▲아주대학교 산학협력단이다.

이들은 기업체 참여 및 자원 활용을 유도함으로써 진단키트, 디지털치료제, 신약개발 등 바이오헬스 분야 학술적·산업적 성과창출을 견인하고 바이오뱅크 혁신 생태계 조성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사업에 참여하는 인체유래물은행이 기존KBP 1~3기 17개 단위은행에서 총 34개(10개의 거점은행 및 24개의 협력은행)로 확대·구성됨에 따라 학·연·병·산 협력체계를 기반으로 국내 인체유래물은행 발전과 혁신의 새로운 전기가 될 것으로 기대되는 바다.

국립보건연구원은 이번 사업에 참여하는 주요 질환별 인체자원 거점은행과 협력은행, 혁신형 바이오뱅킹 컨소시엄, 기존 인체자원공유개방 플랫폼 사업자 등이 참여하는 ‘차세대 한국인체자원은행네트워크(NEW-KBN)’를 새롭게 구성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를 통해 질환별 표준 임상·역학정보 포맷을 개발하고, 확보되는 모든 인체자원은 ‘KBN 인체자원 공유개방 플랫폼’을 통해 국내 연구자들에게 공개 분양하며 향후 인체자원은행 데이터베이스를 확대하여 KBN 인체자원은행 데이터 플랫폼(KBN Data Portal)을 구축‧운영할 계획이다.

국립보건연구원 권준욱 원장은 “국립중앙인체자원은행은 한국인체자원사업을 통해 우리나라 바이오헬스 산업·연구에 필수적인 인체자원의 국가적 공급체계의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겠다”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kmj6339@mdtoday.co.kr)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실시간뉴스
동화약품잇치
정책
포토뉴스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