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메디컬투데이 매일유업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산업
산업 日 타케다, 테이진 제약에 당뇨병 치료제 4개 판매권 매도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입력일 : 2021-02-28 09:43:00
▲타케다 제약이 1조 4000억원 상당의 약물 판매권을 테이진 제약에 넘겼다. (사진=DB)

[메디컬투데이 한지혁 기자]

타케다 제약이 1조 4000억원 상당의 약물 판매권을 테이진 제약에 넘겼다.

26일, 일본 '타케다 제약(Takeda Pharmaceutical Co)'은 '테이진 제약(Teijin Pharma Ltd)'에 4가지 종류의 당뇨병 치료제 판매권을 매각하는 대가로 1330억엔(약 1조 4000억원)을 받는 계약을 체결했다.

타케다 사가 소유하고 있던 '네시나(Nesina)', '리오벨(Liovel)', '이니싱크(Inisync)' '자파텍(Zafatek)'에 대한 일본 내에서의 판매권은 텐진 사로 넘어가게 되며, 타케다는 2019년 한 해 동안 해당 약물들의 판매로 발생한 소득이 308억엔에 달한다고 밝혔다.

타케다 제약은 2019년 '샤이어 제약(Shire Ltd)'을 인수합병하며 발생한 채무관계를 정리하기 위해 최근 의약품 시장에서 활발하게 움직이고 있다.  
메디컬투데이 한지혁 기자(hanjh3438@mdtoday.co.kr)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실시간뉴스
동화약품잇치
산업
포토뉴스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