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말리안-대화제약 메디컬투데이 매일유업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건강
메디컬투데이 > 건강
건강 디지탈옵틱-노블바이오, 반려동물 코로나19 진단 검체키트 상용화 추진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입력일 : 2021-02-09 13:13:46
▲ 디지탈옵틱 CI(사진=디지탈옵틱 제공)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

디지탈옵틱은 최대주주인 노블바이오와 반려동물용 코로나19 진단 검체 채취키트 상용화에 나선다고 9일 밝혔다.

지난달 국내에서 처음으로 고양이가 코로나19에 감염된 이후 정부가 전국 시도에 반려동물 진단검사를 위한 지침 마련을 지시했다. 이에 맞춰 서울시는 8일부터 반려동물인 개와 고양이를 대상으로 코로나19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시장 변화에 대응하기 위해 디지탈옵틱은 노블바이오와 함께 반려동물 대상 코로나19 진단 검체 채취키트를 개발하고 있다.

현재 국내는 4가구 중 1가구가 반려동물을 키우고 있다. 한국농촌경제원에 따르면 반려동물 시장 규모가 2017년 2조3322억원에서 2027년 6조 55억원까지 증가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반려동물이 점점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반려동물이 코로나19에 감염되는 사례도 증가하고 있어 디지탈옵틱의 반려동물 전용 코로나19 진단 검체 채취키트 관련 매출이 확대 될 것으로 기대된다.

회사 관계자는 “코로나19 진단의 필수제품인 검체 채취용 스왑의 세계1위 생산업체인 노블바이오의 기술력을 기반으로 반려동물 전용 코로나19 진단 검체키트 상용화를 빠른 시일 내 가능할 것”이라며, “반려동물은 코로나19에 걸려도 사람에게 전파할 가능성은 낮지만 예방을 위해 반려동물도 코로나19 진단이 필요하며, 반려동물 재취키트의 수요도 지속적으로 늘어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반려동물 전용 코로나19 진단 검체 채취키트와 더불어 편리성과 정확성을 높인 타액 채취키트도 개발하고 있어 신규 검체 채취키트 상용화를 통해 관련 수주가 확대될 것으로 전망된다”고 덧붙였다.  
메디컬투데이 김준수 기자(junsoo@mdtoday.co.kr)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실시간뉴스
동화약품잇치
건강
포토뉴스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