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메디컬투데이 매일유업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산업
산업 엘앤케이바이오메드, 日 교세라와 물품공급 계약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입력일 : 2021-01-27 09:17:04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

엘앤케이바이오메드의 미국 자회사인 이지스 스파인(Aegis Spine)은 일본 교세라 그룹의 미국 법인인 교세라 메디칼 테크놀로지(Kyocera Medical Technology, Inc. : KMTI)와 물품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교세라 그룹(Kyocera Group)은 1959년에 일본 교토에서 고급 세라믹을 생산하는 교토세라믹 주식회사에서 시작해서 전세계 40개국에 257개의 기업을 가지는 있고, 직원이 75000명을 상회한다. 교세라 그룹의 2020년 그 전체의 총 매출액은 약 16조원에 이른다.

교세라는 스마트폰 등에 사용되는 세라믹 부품 등에 강점을 가지고 있어 미국 애플 및 한국 삼성 등 대형 스마트폰 제조사들에게 많은 부품을 공급하고 있지만, 주력인 스마트폰 및 자동차 시장의 성장은 점차 불투명해지고 있어서 ‘탈(脫) 스마트폰 및 자동차 의존’을 위해 의료 분야를 새로운 축으로 성장시키고자 하였고, 그 결과 일본시장에서 수입제품을 제외하고 척추 및 관절 의료기기에서 매출 1위를 달리고 있다.

인공 관절 등, 체내 삽입식 의료기기의 세계 시장은 약 36조원으로, 연간 5%의 성장이 전망되고 있다. 미국은 이 가운데 61%를 차지하는 최대 시장이다.

따라서, 교세라 그룹은 글로벌 시장 진출을 목표로 2019년에 KMTI를 미국 캘리포니아에 설립하고, 2019년 3월에 미국의 의료기기 회사인 레노비스(Renovis Surgical Technologies)를 실질적으로 인수하면서 보다 공격적으로 의료기기 사업을 확장시키고 있다.

KMTI는 척추 임플란트 시장의 트렌드가 높이확장형 추간체고정보형물(AccelFix Lumbar Interbody Fusion Cage System, 이하 ‘높이확장형 케이지’)인 것에 주목하고 개발에 착수했지만 제품을 완성시킬 실마리를 찾지 못해 어려움을 겪었고, 외부로 눈을 돌려서 이미 시장에 출시된 엘앤케이바이오메드의 제품에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

더욱이 엘앤케이바이오메드는 KMT의 제품 라인업에서 부족한 경추 관련제품까지도 확보하고 있어서, KMTI에게 최고의 사업 파트너가 될 가능성이 엿보였고, KMTI의 적극적인 요청으로 최종적으로 계약이 체결됐다고 회사 측은 전했다.

KMTI는 엘앤케이바이오메드의 제품을 팔고 있는 이지스 스파인으로부터 물품을 공급받아서, 오클라호마와 네브라스카 2개 주에 걸쳐서 판매를 개시한다.

대상 품목은 L&K 바이오메드의 높이확장형 케이지 중에서 후방삽입방식인 'Accelfix-XT'부터 시작하고, 품목과 판매지역을 모두 점차적으로 늘려나가기로 했다.

회사 관계자는 "시범적으로 2개주에 대한 판매결과를 바탕으로 엘앤케이바이오메드와 KMTI는 본격적인 협상에 돌입할 예정"이라고 하면서, "현재까지 정해진 것은 없으며 양사는 모든 것을 오픈하고 협상을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엘앤케이바이오메드는 지난 2019년 9월 16일 ‘요추용 높이확장형 케이지 3종에 대하여 미국 FDA 승인을 받았고, 그 중 후방삽입식 높이확장형 추간체고정보형물인 ‘AccelFix-XT’ 제품의 경우 미국 시장에서 현재 약 600여 케이스의 수술실적을 달성하였으며, 측방삽입식 높이확장형 케이지 ‘AccelFix-XL’과 사측방삽입식 높이확장형 케이지 ‘Accelfix-XTP’를 올해 미국 시장 전역에 판매할 예정이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기자(ralph0407@mdtoday.co.kr)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실시간뉴스
동화약품잇치
산업
포토뉴스
 SK바이오사이언스-노바백스-질병청, 코로나19 백신 기술 이전ㆍ국내 공급 계약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