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국제약 메디컬투데이 다이소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정책
로또리치
정책 복지부 2021년 예산 89.6조…감염병 대응ㆍ공공의료 강화 예산 증액
메디컬투데이 박정은 기자
입력일 : 2020-12-03 11:03:54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RSS
감염병 등 보건위기 대응역량 강화와 공공의료 확충
[메디컬투데이 박정은 기자]

내년도 보건복지부 소관 예산이 올해 보다 8.5% 많은 89조5766억원으로 확정됐다.


보건복지부는 2일 국회 의결을 거쳐 확정된 2021년도 예산 및 기금운용계획의 총지출 규모는 89조5766억 원으로 2020년 본예산(82조5269억 원) 대비 7조497억 원(8.5%) 증가했다고 밝혔다.

올해 예산에는 질병관리본부의 예산 8171억원이 포함돼 있었지만, 질병관리본부가 질병관리청으로 승격됨에 따라 내년 예산에는 질병청 소관 예산이 제외됐다. 질병청으로 이관된 내년도 예산은 3446억원이다.

2021년 복지부의 예산은 정부 전체 예산 558조원의 16.0%에 해당한다.

분야별로 보면 사회복지 분야 예산이 75조7778억원으로 올해보다 8.9%, 보건 분야 예산은 13조7988억원으로 6.4% 늘어났다.

사회복지에 75조7778억원이 투입되는데 공적연금 30조26억원, 노인 18조8723억원, 기초생활보장 13조2334억원, 아동·보육 8조5568억원, 취약계층지원 3조7800억원, 사회복지일반 1조3326억원 등이다. 보건 분야에는 건강보험 10조7688억원, 보건의료 3조300억원 등이 확정됐다.

국회 예산 심의 과정에선 공공의료 강화, 아동학대 피해 예방, 장애인 활동 지원, 영유아 보육료, 자살예방 등 예산이 증액됐다.

정부안 금액으로 최종 확정된 주요 사업을 보면 건강보험 정부 지원이 올해 8조9627억원에서 5373억원 늘어난 9조5000억원으로 확정됐다. 노인장기요양보험 국고 지원은 올해 19%에서 내년 20%로 상향해 2922억원 많은 1조7107억원으로 확정됐다.

정부안 대비 증액된 주요 사업은 국립중앙의료원의 감염병 대응을 위한 전문 간호인력 인건비 지원과 감염병 치료 장비 등 확충에 정부안 363억원보다 40억원 많은 403억원이 확정됐다.

지역거점병원 공공성 강화를 위한 지방의료원 시설장비 현대화(증축, 시설보강) 및 감염병 대응 등 기능 특성화, 적십자병원 기능 보강 예산이 정부안 1337억원보다 96억원 증액된 1433억원으로 확정됐다.

자살고위험군 관리 위한 자살예방전담 인력을 314명에서 467명으로 늘리고 상담전화(1393) 인력을 26명에서 31명으로 늘리는 데에도 정부안보다 19억원 많은 368억원이 편성됐다.


로또
영유아 보육료 단가를 0세반 기준 999원에서 1012원으로, 장애아 보육료를 5% 인상하는 데 275억원 많은 3조3953억원, 소규모 어린이집 교사겸직원장 지원비 지급에 85억원 많은 1조6140억원이 확정됐다.

다함께돌봄 사업과 관련해 학교-지자체 협업모델(750실) 인건비·운영비 단가를 인상하면서 17억원 많은 412억원, 학대피해아동의 보호와 심리치료 등을 위한 학대피해아동 쉼터를 76개소에서 91개소로 늘리면서 8억원 많은 86억원을 각각 확정했다.

장애인활동지원과 관련해 65세 이상 장기요양 전환에 따른 급여감소분 보전 등에 따라 79억원 많은 1조5070억원, 자연장지 조성이나 화장·봉안시설 건립에 97억원 많은 558억원이 확정됐다.

생계급여에서 노인·한부모 대상 부양의무자 기준을 폐지하고 4인 가구 기준 중위소득 2.68% 인상(474만9174원→487만6290원)한다. 의료급여는 수급자 1인당 급여비를 인상하고 정신과 입원 관련 제도 등을 개선했다.

기초연금은 30만원 적용 대상을 소득하위 40%에서 70%까지 확대하기 위해 올해보다 1조7869억원 늘어난 14조9634억원이 확정됐다.

장애인연금도 올해보다 429억원 많은 8291억원이 편성돼 차상위 초과~소득하위 70%까지 기초급여액이 30만원으로 인상된다.

공익활동형·사회서비스형 등 노인 일자리를 올해 74만개에서 80만개로 확대하고 개인별 돌봄 필요에 따른 노인맞춤돌봄서비스 대상도 45만명에서 50만명으로 확대된다.

보건복지부는 국회에서 의결된 예산이 2021년 회계연도 개시 직후 신속히 집행되도록 예산 배정 및 집행 계획 수립 등을 연내 철저히 준비할 계획이다.  
메디컬투데이 박정은 기자(pj9595@mdtoday.co.kr)
선크림에 보톡스가! 선크림 자외선만 차단한다고?

병원
수클리닉 언니둘이TV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건강바로알기 더보기
투데이소식통 더보기
실시간뉴스
동화약품잇치
정책
포토뉴스
 서울시의사회 창립 104주년 기념식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건강바로알기
당뇨병 비만
메디로그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