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온, 의료기기 제조업 허가 취득·인증 획득

고동현 / 기사승인 : 2020-12-01 15:43:02
  • -
  • +
  • 인쇄
▲길온의 스마트 인솔과 앱 연동 이미지 (사진=길온 제공)

웨어러블 헬스케어 솔루션 전문기업 길온이 의료기기 제조업 허가 취득 및 스마트 인솔을 기반으로 의료기기 인증을 획득했다고 12월 1일 밝혔다.

길온은 헬스케어 사업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국내 대학병원 및 대학 연구기관들과 스마트 인솔을 활용한 질환 예측 솔루션 개발 등 헬스케어 사업 역량 강화를 준비해 왔다.

또한 이번 의료기기 제조업 허가 취득 및 의료기기 인증 획득을 기점으로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역량을 강화할 예정이며, 현재 개발하고 있는 보행 데이터를 활용한 AI 기반 질환 예측 솔루션의 개발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라는 것이 업체 측 설명이다.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을 위해서는 의료진과의 협업이 매우 중요하다. 이에 길온은 국내 유수의 대학병원들과 다양한 의료분야 적용을 위해 협력 중이다. 아울러 최근에는 디지털치료제 중심의 기업들과 힘을 합쳐 설립한 ‘한국 디지털 테라퓨틱스 협동조합’의 임원사로 참여했다.

보행신호는 혈압, 맥박 등과 함께 신체의 상태를 나타내는 중요한 생체신호이며 보행데이터의 분석을 통해 다양한 헬스케어 서비스가 가능하다.

길온 김남선 대표는 “그동안의 일상생활에서 활용할 수 있는 보행 기반의 웨어러블 제품들은 걸음 수 및 속도 등 단순 기능만을 제공하고 헬스케어 제품으로 접목하기 위한 데이터의 신뢰성은 확보하지 못했다. 따라서 운동의 동기를 부여해줄 수 있는 정도의 역할에만 사용이 가능했다”고 전했다.

이어 “이번 의료기기 제조업 허가 및 의료기기 인증을 통해 길온이 개발한 스마트 인솔 제품 및 솔루션이 의료현장 뿐만 아니라 진정한 의미의 보행기반 웨어러블 헬스케어 제품에 적용될 수 있는 신뢰성 있는 제품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노력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길온은 2019년 1월 국내 팹리스 업체인 티엘아이 IoT 사업팀이 물적분할한 회사로 국내 워킹화 브랜드인 프로스펙스를 통해 제품을 출시, 서비스를 제공 중이며 스마트 인솔을 활용해 실제 의료환경에 적용을 목적으로 다양한 솔루션을 국내 대학병원 및 대학 연구기관과 개발 중에 있다.

메디컬투데이 고동현 (august@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美 FDA, 애벗 래버러토리스 코로나19 진단키트 회수2021.10.16
덱스레보, 미용 안티에이징 학회 AMWC 참가…세계 최초 액상 PCL 주사 우수성 알려2021.10.15
집도의 손동작 구현한 외과수술기구류 혁신의료기기 지정2021.10.15
코스닥 상장 실패한 오상헬스케어…하반기 재도전 여부는?2021.10.15
디스크프랜드, 목견인기 '넥스태프' 고객 감사 이벤트2021.10.14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