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메디컬투데이 네이버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의료
로또리치
의료 혈액보유량 4.1일분 불과…5500명 헌혈 참여 필요
메디컬투데이 박정은 기자
입력일 : 2020-09-15 17:51:34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RSS
혈액수급위기단계 진입
[메디컬투데이 박정은 기자]

대한적십자사는 코로나19 장기화의 여파로 혈액보유량이 15일 0시 기준, 4.1일분으로 적정혈액보유량인 5일분 미만으로 떨어졌다고 밝혔다.


혈액적정보유량 유지를 위해서는 현재 5500여 명의 헌혈 참여가 필요한 상황이다. 그러나 향후 혈액수급 전망은 더욱 어두워 혈액부족이 심각하게 우려되고 있다.

특히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시행된 지난달 18일 이후 고등학교, 일반단체 등 200개가 넘는 단체들이 줄줄이 단체헌혈을 취소하는 등 1만4000명 이상의 취소인원이 발생해 혈액수급이 어려운 현 상황에서 정부와 공공기관의 적극적인 헌혈 참여가 절실한 상황이라고 적십자사는 전했다.

또한 헌혈자의 감소뿐만 아니라 혈액사용량 증가 역시 혈액수급위기단계 진입에 영향을 미치고 있는 중으로 나타났다.

그간 의사 파업으로 인한 진료환자 감소 및 수술 연기 등의 사유로 일시적으로 줄어들었던 혈액사용량이 파업종료 이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기 때문으로, 적혈구제제 기준 평균 혈액공급량은 이달 1주 4660유니트에서 2주 5284유니트로 600유니트 이상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와 관련해 적십자사는 이처럼 헌혈자가 감소하는 반면 혈액사용량이 증가하는 추세가 계속되어 혈액보유량이 3일대까지 하락할 경우, 의료기관에서는 긴급한 경우 외에는 대처가 어려워짐은 물론, 재난, 대형사고 발생 시 심각한 혈액수급 위기 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고 호소했다.


비엘
대한적십자사 혈액관리본부는 “지난 5월 혈액수급위기 주의단계 발령 시에도 국민여러분들의 적극적인 헌혈 참여로 혈액수급안정화를 이룰 수 있었다”며, “코로나19로 힘든 상황들이 지속되고 있지만 수혈이 필요한 환자들을 위해 지속적인 헌혈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혈액수급 안정화를 위해 정부 각 부처에 협조방안 및 홍보대책 등을 전달하고, 정부, 공공기관 등의 적극적인 단체헌혈 참여를 요청했다.

또한 “지속적인 홍보활동과 헌혈자 대상 동참 호소 문자 발송, 생애 첫 헌혈자 확대, 다양한 헌혈 참여 이벤트 등을 통해 혈액수급 안정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근무자 개인 위생관리와 채혈장비 및 헌혈 장소 소독, 가림막 설치 등 방역조치에 만전을 기함으로써 안전한 채혈환경조성과 혈액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박정은 기자(pj9595@mdtoday.co.kr)
선크림에 보톡스가! 선크림 자외선만 차단한다고?

병원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건강바로알기 더보기
투데이소식통 더보기
실시간뉴스
의료
포토뉴스
 서울시의사회 창립 104주년 기념식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건강바로알기
고혈압 응급처치
메디로그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