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수 메디컬투데이 닥터수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정책
로또리치
정책 女 대상 데이트폭력 늘고 있다…지난해 하루 평균 ‘54건’ 발생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
입력일 : 2020-09-11 12:09:05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RSS
가정폭력 신고건수도 한해 24만건 웃돌아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

여성 대상 폭행 사건이 최근 3년간 꾸준히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더불어민주당 정춘숙 의원이 최근 경찰청으로부터 제출받은 ‘2015년 이후 여성 대상 폭행·살인 사건 통계’ 자료에 따르면 2019년 여성 대상 폭행 사건은 5만2876건에 달했다.

여성 대상 폭행 사건은 2015년 4만5306건에서 2016년 5만4001건으로 19.2% 증가했고 2017년에는 5만451건으로 감소했다. 그러나 이듬해부터 다시 증가 추세다.

데이트폭력도 증가 그래프를 그리고 있다. 실제로 신고 건수는 지난 2017년 1만4136건, 2018년 1만8671건, 2019년 1만9940건으로 늘었다. 데이트폭력은 지난해 하루 평균 54건 넘게 신고된 셈이다.

반면 형사 입건 수는 2017년 1만303명, 2018년 1만245명, 2019년 9858명으로 줄어들었다.

가정폭력 신고건수는 한해 24만건이 넘는다. 2015년 27만7630건, 2017년 26만4567건, 2018년 27만9082건, 2018년 24만8660건, 2019년 24만0564건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매일 659건씩 112에 가정폭력 신고가 이루어진 셈이다.


로또
더 큰 문제는 ‘묻지마범죄’범죄 발생 여부를 파악할 수 없다는 점이다. 경찰청은 여성혐오범죄 일명 ‘묻지마범죄’ 관련 사건 통계는 산출할 수 없다고 밝혔다. 범죄통계자료의 범죄유형으로 분류되지 않아 집계를 하지 않는다는 것이다.

정춘숙 의원은 “그동안 경찰이 여성폭력 근절특별추진기간, 여성대상범죄근절 추진단 발족 등 다양한 정책 추진 기반을 조성해왔지만 여성에 대한 폭력 양상이 줄어들지 않고 있다”면서 우려를 나타냈다.

이어 “길거리에 지나가던 여성을 상대로 침뱉기, 지하철에서 폭행하는 사건 등을 언론에서 쉽게 접할 수 있다. 이는 명백한 사회적 약자인 여성을 대상으로 한 혐오범죄이며, 이로 인해 여성들이 일상생활 속에서 불안을 넘어 공포심을 느낀다”면서 “안전을 담보할 수 있는 여성폭력 방지 정책 수립을 위해 경찰의 더욱 적극적인 자세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정 의원은 제정법인 여성폭력방지기본법을 2018년대표발의했다. 법안은 같은해 12월 국회를 통과해 제정됐다. 해당 법안에는 ‘여성폭력 발생 현황 등에 관한 통계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하여 이를 정기적으로 수집·산출하고 공표하여야 한다’‘여성가족부장관이 여성폭력통계를 요구하는 경우 관련 중앙행정기관과 지방자치단체 및 공공기관은 여성폭력통계를 제공하여야 한다’라고 명시돼 있다.  
메디컬투데이 김민준 기자(kmj6339@mdtoday.co.kr)
선크림에 보톡스가! 선크림 자외선만 차단한다고?

병원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건강바로알기 더보기
투데이소식통 더보기
실시간뉴스
화순전남대병원
정책
포토뉴스
 서울시의사회 창립 104주년 기념식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건강바로알기
당뇨병 건강질병보기
메디로그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