돼지에서 새로운 판데믹 바이러스 나올 수 있다.... 중국 연구팀

김동주 / 기사승인 : 2020-07-01 09:09:20
  • -
  • +
  • 인쇄
중국 돼지에서 발견된 새로운 독감 바이러스가 비록 당장 위협거리는 아니지만 인체에 보다 감염력이 높아져 판데믹 바이러스가 될 위험이 있을 시 면밀한 감시가 필요할 것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중국 연구팀은 2011-2018년 사이 돼지에서 독감 바이러스들을 찾은 바 판데믹 바이러스 후보군의 필수 표지자인 H1N1의 G4 종을 발견했다라고 '미국립과학원보'에 밝혔다.

또한 돼지 농장 근로자들의 혈중 바이러스 농도가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인체내 특히 돼지 관련 산업 종사자들에서의 철저한 모니터링이 시급히 필요하다라고 밝혔다.

국제보건기구 WHO는 중국 연구를 면밀하게 분석 할 것이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英 "13~24세 코로나19 급격한 증가세…델타 변이 확산"2021.08.12
남아 선호 사상, 세계적 위기로 이어질 수 있어2021.08.06
韓, 환경 오염에 취약...국제사회 도움 통한 개선의 여지 있어2021.07.23
미국 기대수명 감소...코로나19가 주원인2021.07.22
"현재로선 코로나19 종식, 1년도 더 남았다"2021.06.10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