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말리안-대화제약 메디컬투데이 세미나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건강
메디컬투데이 > 건강
닥터수
건강 다이어터는 서러운 빼빼로데이?…‘비건베이킹’으로 달콤하게
메디컬투데이 고동현 기자
입력일 : 2019-11-08 12:13:25
목록보기 프린트 스크랩 확대축소 RSS
[메디컬투데이 고동현 기자]

매년 돌아오는 11월 11일은 빼빼로데이다. 흔히 빼빼로데이는 제과업계의 '상술'에서 비롯됐다고들 하지만 아이러니하게도 '다이어터들의 의지'에서 시작됐다고 한다.


1996년, 부산·영남 지역의 여중생들은 '빼빼로처럼 키 크고 날씬해지자'는 의미에서 막대과자를 주고받았는데 이같은 유행이 제과업계의 큰 행사로 자리 잡게 됐다는 게 정설이다.

길고 날씬한 막대과자는 분명 외형만 봤을 때에는 스키니하지만, 정작 슬림해지고 싶은 다이어터에게는 그닥 도움이 되지 않는다. 그렇다고 모두가 즐거운 분위기를 즐길 때 혼자 동떨어져 있기도 힘든 게 사실이다.

막대과자는 한 봉지당 200~300kcal의 열량을 낸다. '생각보다 칼로리가 낮네'라고 안심할 수 있지만, 이를 구성하는 영양소를 배제할 수 없다. 밀가루를 구워낸 스틱에 초콜릿을 발라 입힌 만큼 당분과 탄수화물이 높은 비중을 차지한다.

특히 한 IT기업의 조사 결과 국내 판매되는 막대과자 한 봉지에는 평균 14g의 당이 들어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3g짜리 각설탕 4.7개를 섭취한 것과 같으며 과자 한 봉지를 비울 경우 하루치 섭취해야 할 지방의 20%를 채울 수 있다. 안심하고 먹었다간 복부·팔뚝·허벅지로 지방이 몰릴 수 있다는 의미다.

최근에는 버터, 밀가루, 계란 없이 만드는 ‘비건 베이킹’이 눈길을 끌고 있다. 이를 활용하면 막대과자를 보다 건강하게 만들 수 있다. 맛을 살린 것은 물론 보다 날씬한 레시피를 기대할 수 있다.

▲채규희 대표원장 (사진=365mc 제공)

365mc 노원점 채규희 대표원장은 "비건 베이킹은 살을 찌우고 체내 염증수치를 높이는 대표적인 원인인 버터와 밀가루, 설탕을 최대한 배제하고 있어 다이어터도 즐길 수 있는 간식으로 손색없다"고 말했다.

과자 부분은 두부, 프로틴 스틱, 아몬드 파우더, 자일리톨 슈가·코코넛 슈가를 섞은 반죽으로 만든다.

두부는 수분이 적은 부침용 두부를 활용하는 것이 좋다. 두부 반모를 체에 내려 으깨고, 면보로 꽉 짜내 물기를 제거한다. 여기에 아몬드 파우더를 섞는다. 프로틴 파우더는 없을 경우 배제해도 괜찮다. 여기에 자일리톨 슈가나 코코넛 슈가 등을 넣어 단맛을 내고 이들 재료를 한데 모아 반죽한 뒤 냉장고에 30분 동안 넣어둔다.

이후 반죽을 일정량 떼어 내 200도로 예열한 오븐에 15분간 구우면 된다. 식힌 과자에 중탕한 초콜릿을 묻히고 견과류 토핑을 더하면 완성이다. 초콜릿은 이왕이면 밀크초콜릿보다 다크초콜릿을 활용하는 게 유리하다.

이렇게 구워낸 막대과자는 다이어터를 위한 건강간식으로 권할 만하다. 두부를 베이스로 한 우수한 식물성 단백질, 몸에 나쁜 LDL 콜레스테롤을 감소시키는 아몬드파우더, 폴리페놀이 풍부해 항산화 효과를 일으키며 식욕조절을 돕는 다크초콜릿, 심장건강·피부개선에 효과적인 견과류가 더해진 '슈퍼푸드'에 가깝다.

로또

채 대표원장은 "두부나 견과류로 만든 간식은 빼빼로데이가 아니라도 상비하고 있으면 식욕조절에 도움이 된다"며 "식사를 했음에도 '허기가 진다'는 생각이 들 경우 이같은 건강한 간식을 1~2개 챙겨 먹으면 식욕을 억제해 과식을 막을 수 있고 단맛이 디저트 욕구까지 채워준다"고 설명했다.

한편 11월 11일은 빼빼로데이일뿐 아니라 '농업인의 날'이기도 하다. 농림축산식품부에서는 가래떡데이를 농업인의 날 행사의 일환으로 풀어내고 있다.

가래떡으로 좀더 가볍게 즐기고 싶다면 우리 현미로 만든 현미가래떡을 고르는 것이 좋다. 현미에는 영양소·섬유질이 풍부할 뿐만 아니라 GI지수도 낮아 지방으로 축적되는 비율이 낮다. 그대로 먹어도 좋지만 에어프라이어에 튀기거나 기름없이 구워내 즐기면 더 고소하다. 다만 현미가래떡은 100g기준 250칼로리를 자랑하는 만큼 절제는 필수다.

채 대표원장은 "아무리 몸에 좋더라도 식품인 이상 열량을 갖고 있어 과도할 경우 잉여 칼로리로 축적되는 것은 매한가지"라며 "이같은 디저트는 식간에 식욕을 달래주는 용도로 똑똑하게 섭취할 것을 권한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고동현 기자(august@mdtoday.co.kr)
선크림에 보톡스가! 선크림 자외선만 차단한다고?

수일개발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ollow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구글플러스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건강바로알기 더보기
투데이소식통 더보기
실시간뉴스
SPONSORED
동화약품잇치
건강
포토뉴스
 KGC인삼공사, 수험생-청소년 건강 관리 캠페인 실시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건강바로알기
비만 건강질병보기
메디로그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