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MO완전표시제 청원 20만명 돌파…"청와대 응답하라"

김동주 / 기사승인 : 2018-04-12 11:12:45
  • -
  • +
  • 인쇄
시민청원단, GOM 완전표시제와 GMO학교급식 금지 촉구 GMO완전표시제 시민청원단이 정부에 GOM 완전표시제와 GMO 학교급식 금지에 대해 응답할 것을 촉구했다.

12일 경실련, 소비자시민모임, 아이쿱소비자활동연합회, 한국농업경영인중앙연합회, 한국YWCA연합회, 환경운동연합, GMO반대전국행동 등 57개 소비자·학부모·농민·환경단체가 참여하고 있는 ‘GMO완전표시제 시민청원단’은 청와대 분수대 광장에서 21만6886명이 참여한 ‘GMO완전표시제와 GMO학교급식 금지’ 국민청원을 마무리하는 기자회견을 개최했다.

‘나와 가족이 먹는 음식에 GMO가 들어있는지 알고 싶고, 우리 아이에게 GMO가 아닌 음식을 먹이고 싶다’라는 작은 소망에서 시작된 국민청원과 관련해 이들은 지난 한 달간 전국 곳곳에서 1000회 이상 거리 캠페인을 진행해왔다며 짝퉁 GMO 표시제도로 인해 우리나라는 매년 약 200만 톤 이상의 식용 GMO를 수입해 먹고 있지만 단 1건의 GMO 표시도 없다고 주장했다.

기자회견에는 알 권리에 대한 목소리를 전달했다. 강은경 행복중심생협연합회 회장은 “현행 표시제도는 GMO를 사용하지 않은 식품에 Non-GMO 표시를 하면 불법이다”며 “소비자에게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고 선택하게 하는 것이 왜 불법이 되는지 이해하기 어렵다”고 밝혔다.

원창복 GMO없는바른먹거리국민운동본부 집행위원장은 GMO 원료를 사용했는지를 표시하라는 국민 명령을 무시한 채 기업 대변인을 자처한 식약처라며 강력히 비판했다.

시민청원단은 기자회견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청와대가 직접 나서 국민의 목소리를 준엄하게 듣고 시민이 공감하고 안심할 수 있는 정책을 마련해 ‘GMO완전표시제와 GMO학교급식 금지’에 응답할 것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김동주 (ed3010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BBQ, 전북 장수군과 농특산물 활용 제품개발 상생협약2021.11.26
농심, 이병학 대표이사 내정…신동원 회장 장남 상무 승진2021.11.26
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 올수와 ‘폐식용유 리사이클링’ MOU 체결2021.11.26
무등록 영업 신고 등 '수입식품법 중대 위반' 신고시 포상금 지급2021.11.26
파리바게뜨, 크리스마스 한정판 ‘홈파티용 굿즈’ 사전예약 진행2021.11.26
뉴스댓글 >
  • LK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