출산 여러 번 한 여성 뇌졸중 후 회복 더 좋다

곽경민 / 기사승인 : 2017-06-30 07:23:32
  • -
  • +
  • 인쇄
▲임신과 출산을 여러번 한 여성들이 전혀 출산을 한 적이 없는 여성들 보다 뇌졸중 후 회복 가능성이 더 높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사진=메디컬투데이DB)

임신과 출산을 여러번 한 여성들이 전혀 출산을 한 적이 없는 여성들 보다 뇌졸중 후 회복 가능성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매릴랜드대학 연구팀이 '미국립과학원보'에 밝힌 쥐를 대상으로 한 연구결과에 의하면 임신을 하고 여러 번 출산을 한 쥐들이 뇌졸중 발병 위험이 높은 반면 뇌졸중 후 회복 가능성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결과 여러번 임신과 출산을 한 암컷 쥐들이 체중 증가와 혈중 중성지방과 콜레스테롤 증가, 근육 피로, 신체활동 저하, 면역력 감소로 인해 뇌졸중 발병 위험이 높은 반면 뇌졸중 후에는 뇌 손상에 대한 저항력이 현저하게 높고 뇌졸중 후 결정적 시간에 회복력이 현저하게 더 좋은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로 이 같이 여러번 임신과 출산을 한 쥐들이 뇌졸중 후 72시간내의 결정적 시간에 경색이 더 적고 신경교세포활성화도 덜 하고 행동 손상도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뇌졸중 후 1개월에 행동적 회복이 여러 번 임신과 출산을 한 쥐들에서 현저하게 더 좋고 행동과 정신 검사에서의 증진과 연관된 새로운 혈관 생성도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임신과 출산을 여러번 한 쥐들이 심혈관 위험을 높이는 증후를 보임에도 뇌 염증이 더 적고 뇌 손상도 덜하며 뇌졸중 후 회복도 더 좋다"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곽경민 (august@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기생리학적 검사로 ‘반측성 안면경련’ 수술 완치여부 예측2021.10.14
이유 없이 떨리는 손과 머리, ‘본태성 진전’2021.10.06
일상생활에 불편 주는 어지럼증 잦으면 원인 진단부터2021.09.17
환절기 불청객 안면신경마비…구안와사 치료 방법은?2021.09.14
퇴행성관절염으로 인한 오다리, 경골 근위부 절골술로 교정2021.09.10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