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수 메디컬투데이 매일유업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건강
메디컬투데이 > 건강
닥터수
건강 폐암 수술 받은 여성 대다수가 비흡연 ‘충격’
메디컬투데이 강연욱 기자
입력일 : 2014-11-04 17:53:19
목록보기 프린트 스크랩 확대축소 RSS
국립암센터 폐암 환자 30%가 여성, 그 중 88% 비흡연
[메디컬투데이 강연욱 기자]

폐암으로 수술 받은 여성 환자 중 대다수가 흡연 경력이 없는 비흡연자라는 충격적인 결과가 나왔다.


4일 국립암센터에 따르면 폐암센터에서 수술을 받았던 환자들을 분석 한 결과 2014년까지 수술 받았던 2948명 중 여성이 831명으로 28.2%에 해당하고 이 중 대다수인 730명(87.8%)이 흡연 경력이 없었던 것으로 나타났다.

남녀 전체 폐암의 발생 추이는 1999년에 비해 2011년까지 인구 10만 명당 연령 표준화 발생률 28.9에서 28.7로 큰 차이가 없었다.

그러나 남녀의 차이는 다른 양상을 보인다. 남자의 경우 연령 표준화 발생률이 10만 명당 51.9에서 46.7로 감소한 반면 여성의 경우는 12.9에서 15.5로 증가했다.

수술 성적은 초기에 해당하는 IA기에서 비흡연 여성의 5년 생존율이 96.6%로 비흡연 여성을 제외한 나머지 전체환자의 5년 생존율인 84.4%보다 유의하게 높았다.

특히 수술 후 재발한 경우라 하더라도 비흡연 여성 폐암 환자의 경우에는 재발 이후부터 중앙생존기간이 34개월이었고 5년 생존율도 22.5%에 달했다.


로또
이는 최근에 개발된 표적치료제의 효과라 추정된다. 비흡연 여성에서 발생하는 선암인 경우 표적치료제에 잘 듣는 유전자변이가 흡연자 보다 더 많기 때문이다.

이강현 원장은 “폐암의 예방을 위해서는 금연과 간접흡연을 피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지연 폐암센터장은 “폐암 환자의 경우 수술 후 재발 하더라도 ‘재발하면 죽는다’는 기존의 생각에서 벗어나 적극적으로 치료를 고려해야 한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강연욱 기자(dusdnr1663@mdtoday.co.kr)
선크림에 보톡스가! 선크림 자외선만 차단한다고?

병원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건강바로알기 더보기
투데이소식통 더보기
실시간뉴스
동아오츠카
건강
포토뉴스
 서울시의사회 창립 104주년 기념식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건강바로알기
고혈압 건강질병보기
메디로그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