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라운·해태제과, 어린이 뇌전증 연구에 10억원 후원

남연희 / 기사승인 : 2013-03-14 16:43:12
  • -
  • +
  • 인쇄
연세대 의료원과 어린이 뇌전증 환자 위한 의료사업지원 협약 체결



크라운해태제과는 14일 서울 신촌세브란스 병원에서 연세대학교 의료원과 ‘어린이 뇌전증(간질) 환자들을 위한 의료사업지원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크라운해태제과는 뇌전증으로 고통 받는 어린이들과 가족들을 위한 진료공간 개선과 질병 치료 연구 등 어린이 뇌전증 의료사업을 위해 5년 동안 총 10억원을 연세대학교 의료원에 지원하기로 하고 앞으로 뇌전증 어린이들을 돕기 위한 다양한 의료지원 사업에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지원되는 후원금은 뇌전증으로 고통 받는 어린이들이 조기치료를 통해 장애를 예방할 수 있도록 신촌세브란스 병원의 크라운해태 어린이 뇌전증 치료 센터 운영과 뇌전증 환아의 특수교육 및 재활 치료 네트워크 구축, 그리고 직접적인 치료 지원사업과 함께 뇌전증에 대한 일반 국민들의 인식을 개선하기 위한 캠페인 사업 등에 사용될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 직접 참석한 윤영달 크라운해태제과 회장은 “뇌전증으로 고통 받는 어린이들과 가족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며 “이번 협약이 단순한 의료비 지원을 넘어 어린이 뇌전증에 대한 사회적 인식 개선과 함께 우리의 미래인 어린이 건강을 위한 사회적 캠페인으로 발전되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메디컬투데이 남연희 (ralph0407@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폴 바셋, 할로윈 한정 펌킨 음료 출시2021.10.15
SPC 쉐이크쉑, 신림동에 19번째 매장 연다2021.10.15
하이트진로, 이탈리아 와인 ‘치아치 피꼴로미니 다라고나’ 6종 출시2021.10.15
에이치피오, 신기술금융사 설립…“사업 다각화 및 시너지 확보”2021.10.15
숙취해소제 키스립 리뉴얼 2종 출시2021.10.15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