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웅제약, 터키 진출 교두보 삼아 유럽시장 공략 본격화

박으뜸 / 기사승인 : 2013-02-25 15:25:51
  • -
  • +
  • 인쇄
터키 1위 제약사와 조혈제 ‘에포시스’ 등 계약 체결, 2015년부터 현지 발매



대웅제약의 유럽시장 진출에 탄력이 붙고 있다.

대웅제약은 25일 서울 삼성동 본사에서 터키의 유력 제약기업인 압디이브라힘사와 조혈제 ‘에포시스 프리필드 시린지 주’(에포시스) 완제품의 수출 계약 및 ‘이지에프 외용액’ 에 대한 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에포시스는 유전자 재조합 기술을 이용해 생산된 적혈구 생성인자 제제로 만성신부전 환자의 빈혈 치료에 큰 효과가 있다. 또 이지에프 외용액은 당뇨성 족부궤양 치료제로 허가를 받은 국내 최초의 바이오신약이다.

터키 압디이브라힘사는 이번 계약으로 터키에서 에포시스와 이지에프외용액의 판매권을 확보하게 됐다. 두 제품 모두 2015년까지 허가절차를 완료하고 현지 판매에 들어갈 계획이며 발매후 5년간 에포시스는 1300만달러, 이지에프외용액은 2500만달러 이상 판매가 예상된다.

터키는 인구 8천만명에 제약시장 규모는 2011년 기준으로 약 10조원에 달한다. 2005년 이후 경제가 급성장하면서 의약품 시장 성장률이 연평균 33.7%로 초고속 성장을 하고 있어 신흥제약시장으로 각광받고 있다.

이종욱 사장은 “EU 가이드라인을 따르는 있는 터키 제약시장에 진출하려면 선진국 수준의 높은 품질이 있어야 가능하다”며 “그런 점에서 이번 터키 계약은 유럽시장 진출을 위한 교두보로서 상당히 큰 의미를 지니고 있다”고 말했다.

지난해 창립100주년을 맞은 압디이브라힘사는 터키 최대산업도시인 이스탄불(Istanbul)에 본사를 두고 있는 매출 1위 제약업체로 국내의 여러 기업과 파트너십 경험을 보유하고 있다.

메디컬투데이 박으뜸 (acepark@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레고켐바이오, 中 안텐진과 ADC 공동연구·기술이전 옵션계약 체결2021.10.21
부광약품, 전립선암 항암제 ‘SOL-804’ 1상 임상시험 승인 (수정중)2021.10.21
[부고] 박중현 한미약품 커뮤니케이션실 상무 부친상2021.10.21
동국제약 센텔메가, ‘식물성 알티지 오메가3 700’ 출시2021.10.21
보령제약, 조현병 치료제 ‘자이프렉사’ 국내 권리 인수2021.10.21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