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메디컬투데이 다이소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정책
정책 충전 불안 끝! 환경부, 전기차 충전소 1단계 구축 완료
전기차 구입자, 시범운영 기간 동안 공공 급속 충전소 무료 이용가능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입력일 : 2013-02-22 11:19:49
[메디컬투데이 김보라 기자]

전기차를 충전할 수 있는 충전소 1단계가 구축 완료됐다. 이에 전기차 구입자는 시범운영 기간 동안 공공 충전소를 무료 이용할 수 있다.

환경부는 22일 전기자동차의 보급을 확대하기 위해 공공충전 인프라 구축사업 1단계로 공공 급속 충전기 80대의 설치를 완료하고 오는 3월부터 한국환경공단 자동차환경인증센터에 위탁해 운영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비상용 공공 급속 충전소는 전기자동차 운전자들의 충전 불안을 해소하기 위해 우선 전기차 보급 선도도시를 중심으로 마련됐다.

설치지점은 전기자동차 1회 충전 주행거리, 전기차 보급대수, 접근성 등을 고려해 공공건물, 공영주차장, 대형마트(이마트, 홈플러스, 롯데마트)와 주요 관광지를 중심으로 선정됐다.

이번 조치로 전기차 소유자는 자택(구입기관)에 주차 중에는 원칙적으로 완속충전기(4~6시간 소요)를 이용하고 전기차 운행 중 배터리 잔량이 없어지는 비상시에는 공공 급속 충전소(최대 25분 소요)를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소유자(소유기관) 주차장에는 전기차 구입 시 완속충전기가 설치되며 비상 공공 충전소의 위치는 스마트폰 ‘충전인프라 정보시스템’ 앱이나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공공 급속 충전소는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시범운영기간을 거쳐 2014년부터 유료로 전환할 예정이다.

1단계 사업의 완료로 대부분 전기차 보급도시에서의 충전 불편은 대폭 해소될 전망이다. 환경부는 2012년 1단계로 80대의 비상용 급속 공공 충전소 설치를 완료한데 이어 2013년에는 2단계로 100여대를 설치하고 전기차 보급추이를 반영해 매년 점진적으로 확충할 계획이다.

환경부 관계자는 “향후 본격적인 전기차 민간 상용보급에 대비해 공공 충전 인프라를 구축하고 관계부처와 적극 협의해 공동주택 홈 충전 시스템을 구축하는 방안 등을 적극 검토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김보라 기자(bol82@mdtoday.co.kr)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비브로스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실시간뉴스
건보
정책
포토뉴스
 강도태 차관, 요양병원 방역수칙 점검 현장방문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