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메디컬투데이 87회 세미나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산업
산업 대원제약, 전립선암 치료신약 도입 계약 체결
스위스 발온코사의 BAL-110 공동개발 판매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입력일 : 2013-02-18 15:11:13
[메디컬투데이 박으뜸 기자]

대원제약은 스위스 발온코사와 전립선암 치료신약 BAL-110의 공동개발 및 국내 판권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현재 발온코사는 이 약물에 대해 전립선암에 대한 임상 2상을 진행중이며, 전립선비대증과 자궁내막증을 대상으로 적응증을 추가하는 임상시험을 동시에 진행하고 있다. 대원제약은 발온코사의 연구결과를 공유하고 향후 자체적인 임상 3상 진행 등을 통해 국내에 제품을 발매한다는 계획이다.

대원제약이 도입하게 될 전립선암 치료제는 GnRH(성선자극호르몬 방출 호르몬)를 차단해 전립선암의 진행에 관여하는 남성호르몬인 테스토스테론을 억제하는 작용기전의 신약이다.

약효가 나타나기까지 상당한 시간이 걸리는 기존 치료제에 비해 이 약물은 투여 직후부터 약효가 나타나며, 투여 중지 40시간 이내에 호르몬 분비가 빠르게 회복되는 장점을 가진다. 또한 임상결과 기존 전립선암 치료제보다 적은 용량으로 우수한 효과가 나타나는 것으로 확인돼 항암제의 사용량과 부작용을 크게 감소시킬 수 있는 신약으로 기대한다고 회사측은 밝혔다.

대원제약 백승열 대표는 “이번 전립선암 치료제의 도입은 대원제약이 항암제 분야에서 최초로 신약 파이프라인을 확보해 관련분야에 적극적으로 진출하게 된 점에서 그 의미가 매우 크다”라며, “지속적인 연구개발을 통해 항암제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메디컬투데이 박으뜸 기자(acepark@mdtoday.co.kr)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fan
기사보내기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
마세라티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실시간뉴스
사노피
산업
포토뉴스
 강도태 복지부 2차관, 정신재활시설 코로나19 방역 관리 사항 점검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