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음달 19일부터 시내버스 16개 노선 조정 운행

김보라 / 기사승인 : 2013-02-18 11:24:32
  • -
  • +
  • 인쇄
타 노선과의 중복 최소화, 5개 장거리 노선 단축 다음달부터 시내버스 16개 노선이 조정된다.

서울시(도시교통본부)는 ‘2013년 정기 시내버스 노선조정’ 심의를 거쳐 최종 조정안을 확정했으며, 시내버스 16개 노선을 조정해 3월19일부터 변경된 노선으로 운행한다고 18일 밝혔다.

내용별로 분류하면 ▲중복 또는 장거리 노선 단축 5건 ▲신규 수요 발생으로 인한 노선 신설 2건 ▲환승불편·배차 지연 등 시민 불편 해소 5건 ▲승객과소 노선 개선 2건 ▲신호체계 변경·차고지 연계로 인한 조정 2건 등이다.

먼저 타 노선과 중복을 최소화해 버스를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장거리 운행 노선을 단축한다.

661번은 부천 상동을 출발해 영등포시장을 거쳐 여의도로 진입하고 있으나 출퇴근시간마다 영등포시장 인근의 정체로 인해 배차가 지연돼 시민 불편을 초래함에 따라 여의도환승센터까지 가지 않고 영등포시장에서 회차하도록 조정했다.

개포동~전농동을 오가는 420번도 장거리 운행 노선으로 왕산로, 전농로에 중복되는 노선이 많아 운행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전농동까지 가지 않고 용두동에서 회차한다.

마찬가지로 500번(석수역~동대문역사문화공원)은 동대문역사문화공원까지 가지 않고 을지로입구역에서 회차, 기아대교에서 도봉산 구간을 오가는 150번은 기아대교까지 가지 않고 시흥IC에서 회차한다.

강남 세곡 보금자리주택지구 입주민들이 3호선 수서역까지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기존에 강남 밤고개길을 경유하던 2412번(분당~성수동)을 세곡지구를 경유하게끔 조정하고, 분당까지 가지 않고 고등동에서 회차하도록 단축한다.

또한 천중로(강동구)가 확장됨에 따라 강동차고지와 천호역을 오가는 3321번을 신설해 천호동 주민들의 버스 이용 편의를 높이기로 했다.

4433번(양재역~대치역)과 노선이 겹쳐 승객이 적은 4426번(개포주공4단지~양재역)은 폐선하는 대신 4433번을 증차하고, 7739번(홍제역~은평차고지)은 7738번과 겹치는 연가교사거리~홍제역 구간을 단축하는 한편 앞으로는 연가교사거리에서 성산로 방향으로 가도록 변경하고 봉원사 입구에서 회차하게끔 조정한다.

봉은사로와 반포로 상습정체로 인해 배차지연이 반복됐던 3422번(고속버스터미널~장지차고지)은 앞으로 고속터미널까지 가지 않고 역삼동에서 회차하도록 조정한다. 또 7024번은 서울역에서 남영동․숙대입구를 지나 염천교까지 가던 노선을 단축해 서울역에서 회차하도록 변경한다.

263번(마장동~여의도)은 여의도 방향으로 갈 때에 광화문을 경유하다보니 중구에서 중림동․마포구로 이동할 때에 시간이 많이 걸려 불편한 점을 해소하기 위해 퇴계로→세종대로 노선을 변경, 퇴계로→소공로→남대문로를 지나도록 한다.

342번은 반포대로의 상습정체로 배차지연이 잦은데다 신반포로에서 사평대로19길로 좌회전할 때에 차선을 변경하기 어려웠던 점을 개선하기 위해 고속터미널에서 회차하지 않고 국립현충원에서 회차하도록 변경한다.

용산구 동부이촌동에서 강남·서초로 이동하는 주민 및 학생을 위해 기존에 고속버스터미널에서 회차하던 3423번의 노선을 연장해 동부이촌동까지 가도록 조정한다. 한편 3422번의 고속터미널~역삼동 구간을 단축하고 그 대체노선으로 3423번을 투입, 언주로·봉은사로를 지나도록 조정한다.

3011번은 기존에 언주로에서 학동로로 향할 때 임페리얼호텔 앞에서 유턴하기 어려웠던 점을 개선하기 위해 앞으로는 유턴을 하지 않고 직진․좌회전하여 봉은사로를 지나도록 변경했다. 기존에 용산지역을 운행하던 0018번은 운송비용을 절감하고 노상배차를 개선하기 위해 405번(염곡동~용산)과 통합, 용산 구간에서 405A와 405B로 분리운행 한다.

조정되는 노선은 버스 내부·정류소에 안내문을 부착해 해당 노선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 안내하는 한편 120다산콜센터와 도시교통본부 트위터(@seoulgyotong)를 통해서도 노선 안내 및 관련 문의를 상시 접수한다.

아울러 서울 교통정보센터 홈페이지(bus.seoul.go.kr)와 스마트폰 모바일 웹(m.bus.go.kr)에서 조정된 노선번호와 바뀐 노선도, 주요 경유지 등 상세한 내용을 안내받을 수 있다.

메디컬투데이 김보라 (bol82@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전국 지하철 도입 추진 ‘전기집진기’…미세먼지 잡으려다 오존 배출?2021.10.19
올해 신규 등록 반려견, 18만마리로 전년比 364%↑…변경신고도 13배 늘어2021.10.19
제주·경기 이천 야생조류 분변서 H5형 AI 항원 검출2021.10.16
포천·안성·용인 등 6개 지역 야생조류 분변서 H5형 AI 항원 검출2021.10.16
환경부 ‘1급 발암물질’ 다이옥신 배출 시설 관리 사실상 포기?2021.10.15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