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연금, 지난해 국내주식 거래수수료로 732억원 지급

최완규 / 기사승인 : 2012-10-22 15:23:45
  • -
  • +
  • 인쇄
2005년 이후 총 3579억원, 일반자산운용사보다 높게 지급 국민연금의 국내 주식 투자가 62조원대로 늘어남에 따라 거래 증권사에 지급하는 수수료도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국민연금공단이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소속 이학영 의원(민주통합당)에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작년한해 공단이 증권사에 지급한 거래수수료는 직접투자에 155억원, 위탁투자에 577억으로 총 732억원에 달했다.

이마저도 2분기부터 거래수수료를 거래액의 0.20%에서 0.15%로 인하한 것으로 일반자산운용사 및 기타 기관투자기관(공적연기금, 보험사, 은행 등)이 평균적으로 0.1%~0.15% 수준의 주식거래 수수료율을 지급하는 것에 비해 높게 지급하고 있다.

국민연금의 수수료 부담이 높은 이유는 직접투자에 의한 것이 아니라 위탁투자 수수료가 높기 때문이며 작년 한 해 주식위탁수수료(순수주식형)는 19조 투자에 434억원, 직접투자(액티브)의 경우 21조 투자에 119억의 수수료를 지급했다.

이학영 의원은 “국민연금은 직접투자에 비해 위탁투자수수료 부담이 높아 과도한 수수료 지급이 부담이 되고 있다”며 “700억이 넘는 수수료 절감을 위해 공단은 합리적인 수수료 정책을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메디컬투데이 최완규 (xfilek99@mdtoday.co.kr)

[저작권자ⓒ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건보료 111억원, 체류기간 종료 외국인에게 부당 지급2021.10.16
건보공단, 사무장병원 재판 패소율 81.5%…5년간 270억 환급2021.10.16
특수형태근로종사자 중 국민연금 대상자는 37.5% 불과2021.10.16
"건보공단, 농어촌 외국인 근로자가 납세 의무 다해도 건보료 차별"2021.10.16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1618명…이틀째 1600명대2021.10.16
뉴스댓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