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제약 메디컬투데이 수원수
정책 의료 건강 산업 사건사고 지구촌 메디포토 기타
메디컬투데이 > e뉴스
e뉴스 '애프터스쿨' 리지, 런닝맨 하차?…제작진 "장기 게스트로 출연했던 것"
메디컬투데이 임주희 기자
입력일 : 2011.02.07 14:47
목록보기 프린트 확대축소
■ 비만으로 한해 11조4679억 사회적 손실 발생
■ 건강검진 10명 중 7명 대사증후군 위험요인 1개 이상 보유
■ 미국발 악재에 코스피ㆍ코스닥 약세
SBS TV ‘일요일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 고정으로 합류하며 인기몰이 한 애프터스쿨의 리지가 최근 ‘런닝맨’에 출연하지 않아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고조되고 있다.

지난 2010년 10월 ‘런닝맨’에 게스트로 처음 출연한 리지는 예능감을 인정받아 자연스럽게 고정 멤버로 합류했다.

이때 리지는 ‘런닝맨’에서 귀여운 부산소녀의 매력을 한껏 뽐내며 엉뚱소녀로 ‘런닝맨’에서 입지를 굳혀갔다.

하지만 1월까지 쭉 활약해오던 리지의 모습을 최근 ‘런닝맨’에서 볼 수 없게 됐고 이에 대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이에 ‘런닝맨’ 제작진은 “리지가 몇 달 동안 잘 해줬고, 그녀는 장기 게스트로 출연했던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런닝맨'은 방송 6개월 만에 제대로 입지를 굳히며 한 자릿수에 머물던 시청률도 10%대 중반으로 끌어올리며 그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건강이 보이는 대한민국 대표 의료, 건강 신문 ⓒ 메디컬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제약바이오메디컬
푸드,라이프코스메틱
건강바로알기 더보기
투데이소식통 더보기
실시간뉴스
SPONSORED
e뉴스
포토뉴스
 서울성모·서울지역자활센터협회 MOU 체결
이전 다음
메디컬헬스
건강바로알기
비만 응급처치
메디로그
하단영역지정
메디컬투데이
서비스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 | 광고 및 사업제휴문의 | 클린신고 | 찾아오시는길
copyright